2019년 02월 17일 기사검색  
  IPA, 신규 선대..
  한국해운조합, ..
  KSA Hull P&..
  Kuehne + Nagel..
  DHL 코리아, 20..
  글로벌 DHL Exp..
  이완영 의원, ..
  CJ대한통운, 해..
  CJ대한통운, 독..
  심해수색 선박(..
  해양진흥공사, ..
  여수해수청, 재..
  팬스타크루즈, ..
  군산해경, 지역..
  한국, 책임 있..
  김재철여수청장
  장귀표목지방청..
  박기훈SM상선사..
  '대한민국 해..
  김무홍 건설기..
  조봉기선협상무..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케이엘넷, 머스크의 글로벌 물류플랫폼 TradeLens와 파트너쉽 체결
대한민국 국가대표 물류정보망 사업자인 케이엘넷은 최근 머스크, IBM의 글로물류플랫폼인 TradeLens와 아시아태평양 지역 최초로 네트워크 사업자로서의 파트너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전세계 최대 컨테이너 선사인 머스크는 격동하는 해상물류시장의 변화에 ...
CJ대한통운, 민·관 협력으로 ‘안심택배’ 문화 조성
- 18일 가산동 택배 터미널에서 서울지방경찰청과 ‘안전한 교통문화 만들기’ 캠페인 진행 - 개정된 도로교통법, 운전자 준수사항 등 교육…안전 의식 고취 위한 차량 퍼레이드 이어져 - 일상생활 필수서비스로 자리잡은 택배…교통질서 확립 및 사고 예방 ...
한국국제물류협회 제10대 회장에 김병진 회장 선출돼
제9대 회장 역임시 유치한 2020년도 FIATA 부산 세계총회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회원사로부터 재신임 받아 금년 FIATA RAP(아태총회) & UNESCAP(UN 아태지역경제사회)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회원사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협조 요청해 한국국제물류협회는 지난 21일...
CJ대한통운, ‘한국에서 가장 존경받는 기업’ 4년 연속 1위 선정2016-02-25
CJ대한통운, 백혈병 어린이에 헌혈증 600장 기부2016-02-16
한국통합물류협회 “쿠팡 로켓배송 위법성 여지 있어”2016-02-03
에이치제이엘케이, ‘유수로지스틱스’로 상호 변경2016-02-03
CJ대한통운, 3,800억 투자해 아시아 최대 택배 허브터미널 건설2016-01-27
세계은행 지원 우간다 물류 사절단,물류역량 개발을 위한 협회 방문 간담회 개최2016-01-26
CJ대한통운, 물류 신기술.신사업 공모전 시상식 개최2016-01-18
(주)팬스타 AEO 공인인증 획득2016-01-14
CJ대한통운, ‘맞춤형 고졸 신입사원’ 입문교육 수료식 개최2016-01-14
택배 시장 규모 11.87% 성장…경제활동인구당 연 67.9회 이용2016-01-14
美대학원생들, “한국 물류 견학 왔어요”2016-01-12
CJ대한통운, 코레일, 철도硏과 철도물류 활성화 MOU2015-12-15
중국 요녕성 영구시 투자유치사절단,한국통합물류협회 간담회 개최2015-12-15
포워더, 화물운송 실적신고 의무에서 제외돼2015-12-11
창군 이래 최초…軍, 민간에 물류 맡긴다2015-12-09
CJ대한통운, “주민과 함께하는 주거복지 모델” 선보여2015-12-04
CJ대한통운, 실버택배로 ‘CSV포터상’ 수상2015-12-03
CJ대한통운, 물류 신기술.신사업 지원을 위한 공모전 개최2015-11-30
인천항 해상안전체험관 해양안전 우수사례 선정2015-11-29
CJ대한통운-한국암웨이 ‘아름다운 동행’ 20년2015-11-27
“겨울, 구세군 종소리가 돌아옵니다”2015-11-25
CJ대한통운, CSV로 ‘산자부 장관상’ 수상2015-11-20
CJ대한통운, “컴퓨터만 백업? 택배도 백업이 중요”2015-11-20
처음 [이전 10개]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다음 10개]
전국항운노조연맹과 한국항만물류협회 노사간 로테르담 상해 청도 롱비치항 시찰 현장르포
선주가 믿고 맡길 수 있는 선박관리 전문기업 발돋움강수일 한국선박관리산업협회 회장 인터뷰
구태의연한 선원법개정으로 해상직선원들의 최저임금제 적용논란 종지부를 찢어야 할때
KP&I, 3년내 보험료 1억4천만달러 세계10위,전략물자수송 진흥공사 보증선박 KSA통합 조건
취업에 강한 ‘목포해양대’에 가다,해양분야의 선구자의 길 나선 국립 목포해양대학교
  [기자수첩] 부산항 수출입 ..
  [알림방] 공동 호소문한..
  [기사제보] 징벌적 배상, ..
  [기자수첩] 승선근무예비역..
  [기자수첩] SM그룹 대기업..
  [기자수첩] 전국선원연맹, ..
  [인사]해양부국장급인사
  [동정]울산항만공사 독서..
  [동정]해운해사분야 국제..
  [동정]KIOST, ‘동반성장 ..
  [동정]국제해운대리점협회..
  [동정]해양환경공단-한국..
주소 : (100-193) 서울시 중구 을지로3가 315-4 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3472-0676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