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02월 25일 기사검색  
  6천마력 신설과.. [유료]
  엄기두국장, 하..
  부산해수청, ’..
  DHL 코리아, 아..
  DHL 코리아, 인..
  재생비누로 생..
  한국국제물류협..
  CJ대한통운, 택..
  감동까지 배송..
  한국선급, 선박..
  한국,덴마크 해..
  KOMEA, OTC 201..
  개성있는 손글..
  한국해양대 LIN..
  여수광양항만공..
  임상현도선사협..
  박승기해양환경..
  조승우 신임 세..
  로지스틱스
  해양플랜트의 ..
  (사)한국해기사..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한국국제물류협회 제10대 회장에 김병진 회장 선출돼
제9대 회장 역임시 유치한 2020년도 FIATA 부산 세계총회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회원사로부터 재신임 받아 금년 FIATA RAP(아태총회) & UNESCAP(UN 아태지역경제사회)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회원사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협조 요청해 한국국제물류협회는 지난 21일...
한국해운연합(KSP), 구조조정 첫 성과
- 한일(부산-하카다/모지), 동남아(한-태국)항로에서 선박 7척 철수 - 선사 간 협력을 통해 시장의 선제적 구조조정을 유도하고, 지속가능한 시장여건을 조성코자 지난 8월 8일 국적선사가 결성한 한국해운연합(Korea Shipping Partnership, KSP)이 첫 성과를 도출...
일본 글로벌 물류기업 센코, 부산항 신항에 물류센터 개장!
부산항만공사, 일본과 부산항간의 물류협력 활성화 기대 부산항만공사(BPA, 사장 우예종)는 부산항 신항 웅동배후단지 내 일본 글로벌 물류기업인 센코가 투자한 ‘엔에이치센코물류’가 10월 30일(월) 오전 10시30분에 준공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엔에이치...
CJ대한통운 인도대륙 공략 시동 건다2017-12-01
CJ대한통운, 서울시와 함께 노인 일자리 확대 나선다2017-11-30
한국해운연합(KSP), 구조조정 첫 성과2017-11-29
세방(주) 물류업체 최초, AEO 우수사례 경진대회(BP) 입상2017-11-29
IPA, 항만기업 최초 미국육류수출협회 가입2017-11-29
IPA,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간 업무협약 체결2017-11-29
팬스타그룹, 일본 나고야 항 첫 기항2017-11-28
전국 CJ대한통운 택배기사님들께 커피 쏩니다2017-11-23
팬스타엔터프라이즈, 유상증자 청약률 99.28%2017-11-22
위험물 취급 안전 관리자 부재 시 대리인 지정 의무 신설 법안2017-11-21
CJ대한통운, 사랑의 김장김치 나누기로 온정 전달2017-11-21
CJ대한통운, 中에 첨단 K-물류 烏鵲橋 놓는다2017-11-15
고흥읍~나로우주센터 국도 15호선의 왕복 4차선으로 확장, 경제 부총리의 수용 이끌어내2017-11-14
북인천복합단지 825천㎡ 매각을 위한 수의계약 대상자 선정2017-11-14
내 택배 언제와요 챗봇에게 물어보세요2017-11-09
팬스타엔터프라이즈, 3분기 매출액 전년 比 18.5% 증가2017-11-03
한국통합물류협회, 투자사와 업무협약(MOU) 체결2017-11-01
세방(주) 우수녹색물류실천기업 인증 취득2017-10-30
일본 글로벌 물류기업 센코, 부산항 신항에 물류센터 개장!2017-10-27
CJ대한통운, 민-군 물류 교류 활성화에 ‘앞장’2017-10-26
독거어르신 찾아가 마음까지 배달하는 CJ대한통운 택배기사2017-10-25
CJ대한통운, 2017 KS-SQI 택배 부문 2년 연속 1위2017-10-25
한국 퀴네앤드나겔 ‘Digital Logistics Summit’ 개최2017-10-24
처음 [이전 10개] [1] [2] [3] [4] [5] [6] [7] [8] [9] [10]  [다음 10개]
4차 산업혁명 항만무인자동화 도입 시기상조다/문재인대통령 한국노총 산별 대표자 청와대 오찬 간담회
보조검수사제도 명문화로 일자리 창출 활성화 시급하다, 한국검수검정협회, 정기총회 개최 사업계획 확정
제18대 도선사협회장 선거를 앞둔 차기 신임 회장에게 바란다, 한국도선사협회, 도선사회 도선공제협동조합 새로운 단체 설립해야
출범 70주년을 맞이한 한국해양대학교 총동창회 발자취
인천항 1항로 계획수심 14미터 확보 시급하다,지역 여야의원들 부산신항에 비해 역차별 지적
  [기자수첩] 단절된민관의사..
  [사설칼럼] 선원노동 70년 ..
  [기자수첩] 국책은행 카페..
  [기자수첩] 선원정규직화 ..
  [사설칼럼] 문재인대통령 ..
  [기사제보] 2018년 개정되..
  [동정]한국해양소년단연맹..
  [동정]목포해양대학교, 박..
  [동정]BPA, 부산항 유관기..
  [동정]목포해양대학교, 2..
  [동정] KIOST, 천리안 해..
  [동정]현대상선, 신입사원..
주소 : (100-193) 서울시 중구 을지로3가 315-4 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3472-0676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