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02월 23일 금요일 기사검색  
  부산해수청, ’..
  ’18년 부산항 ..
  현대상선, 북미..
  DHL 코리아, 아..
  DHL 코리아, 인..
  재생비누로 생..
  CJ대한통운, 택..
  감동까지 배송..
  CJ대한통운, 국..
  한국,덴마크 해..
  KOMEA, OTC 201..
  평택항 올해 컨..
  한국해양대 LIN..
  여수광양항만공..
  해양환경교육원..
  임상현도선사협..
  박승기해양환경..
  조승우 신임 세..
  로지스틱스
  해양플랜트의 ..
  (사)한국해기사..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한국도선사협회 제18대 협회장, 임상현 도선사 취임
당선 소감을 발표하는 임상현 신임 협회장 제41차 정기총회서 선출 한국도선사협회는 2월 21일(수) 오후 1시 30분 협회 대회의실에서 제41차 정기총회를 개최하고 여수항도선사회 임상현 도선사를 제18대 협회장으로 선출했다. 협회 관계자는 이번 선거에는 ...
대통령 직속 국가해양위원회 설치 시급하다
[유료] ‘부산해양특별시’로 승격 국가해양경쟁력에 도움 항만운영자동화 운영사 통합 항만공사가 적극해야 부산항발전협의회, 50대 현안과제 해결 정책 제언 부산항을 사랑하는 시민단체인 부산항발전협의회(공동의장 박인호, 이승균)는 최근 부산해양항만수산 발전과...
선-화주간 상생협력으로 해운산업 위기 넘는다
‘무역-상공-해운 상생 업무협약서’체결 해양수산부(장관 김영춘), 한국무역협회(회장 김영주), 대한상공회의소(회장 박용만), 한국선주협회(회장 이윤재)는 13일(화) 오후 3시 대한상공회의소 20층 챔버라운지에서 ‘국민경제 발전을 위한 무역-상공-해운 상생 업...
IPA, 국내 항만 최초‘항만온실가스 관리시스템’개발 및 특허등록 완료2018-01-30
한국해사위험물검사원, 위험물 운송에 관한UN 모델규정번역본 발간 및 무료 배포2018-01-30
(주)KSS해운, 2017년 영업실적 발표2018-01-29
인천항, 17년 컨테이너 물동량 305만TEU로 역대 최대 실적 달성2018-01-29
2018년 부산항 개발에 5,937억원 투입2018-01-29
’17년 항만물동량, 전년比 4.1% 증가한 총 15억 7천만 톤 처리2018-01-29
선원복지 및 고용 분야 주요 정책 설명회 개최2018-01-29
4차 산업혁명 항만무인자동화 도입 ‘시기상조’2018-01-28
국가전략물자 국적선 우선적취제도 부활한다2018-01-27
한국해운조합 선박공제 국문약관 전면개정 워크숍 [유료]2018-01-27
인천해수청, 설 연휴 대비 무역항 질서 특별단속 실시2018-01-26
2017년 울산항 총물동량 최종 2억 236만 톤 집계2018-01-25
현대상선, 영하 60도 냉동화물 운송 개시2018-01-25
“글로벌 해양강국 실현을 위한 해양수산업의 재도약 원년”2018-01-25
에르네스또 꼬르데로 멕시코 상원의장 부산항만공사 방문2018-01-25
부산항만공사, 건설현장 목소리에 귀 기울여2018-01-25
울산항 해양안전벨트, 울산항 안전 위해 정박지 해저 장애물 제거키로2018-01-24
인천항 화물차 원스톱 배송시스템 구축으로 물류흐름 획기적 개선2018-01-24
광양항, 韓中日 농산물 삼각무역 거점 가시화2018-01-23
인천항만공사 등 4개 항만공사 평창올림픽 성공 위해 4억 원 기부2018-01-23
인천항 신규 항만배후단지 개발 착착2018-01-22
김기웅 협회 신임회장 회원사 만장일치 공식 추대2018-01-21
IPA, \'18년 인천항 항만시설 유지보수사업 실시2018-01-19
처음 [이전 10개] [1] [2] [3] [4] [5] [6] [7] [8] [9] [10]  [다음 10개]
4차 산업혁명 항만무인자동화 도입 시기상조다/문재인대통령 한국노총 산별 대표자 청와대 오찬 간담회
보조검수사제도 명문화로 일자리 창출 활성화 시급하다, 한국검수검정협회, 정기총회 개최 사업계획 확정
제18대 도선사협회장 선거를 앞둔 차기 신임 회장에게 바란다, 한국도선사협회, 도선사회 도선공제협동조합 새로운 단체 설립해야
출범 70주년을 맞이한 한국해양대학교 총동창회 발자취
인천항 1항로 계획수심 14미터 확보 시급하다,지역 여야의원들 부산신항에 비해 역차별 지적
  [기자수첩] 단절된민관의사..
  [사설칼럼] 선원노동 70년 ..
  [기자수첩] 국책은행 카페..
  [기자수첩] 선원정규직화 ..
  [사설칼럼] 문재인대통령 ..
  [기사제보] 2018년 개정되..
  [동정] KIOST, 천리안 해..
  [동정]현대상선, 신입사원..
  [동정]김영춘 해수부 장관..
  [인사]부산항만공사인사
  [인사]해양부국장급 인사
  [동정]해기사협회,2018년 ..
주소 : (100-193) 서울시 중구 을지로3가 315-4 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3472-0676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