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09월 21일 금요일 기사검색  
  항만배후단지 ..
  인천지역 3개 ..
  인천항-연운항 ..
  DHL 코리아, 친..
  퀴네앤드나겔의..
  IPA, AEO공인인..
  CJ대한통운, 부..
  구교훈박사 네..
  한국-러시아 민..
  한국선급, 컨테..
  선박안전기술공..
  한국선급, 해군..
  목포 가을바다,..
  섬여행 후기 공..
  부산서구 정신..
  최 준 욱 해양..
  박 경 철 인천..
  최 완 현 수산..
  조봉기선협상무..
  로지스틱스
  해양플랜트의 ..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인천공항, 올 여름 이용객 사상 최대 예상 !!!
하루 최대 이용객 15만명 육박
- 체크인카운터 및 상업시설 조기오픈으로 새벽 혼잡시간대 불편 해소
- 보안검색대, 자동심사대 등 여객 필수시설 신․증설로 성수기 수용능력 확보

인천국제공항공사(사장 정창수)는 여객이 가장 많이 집중되는 7월 20일부터 8월 18일까지 30일간을 하계성수기 특별대책기간으로 정하고, 여객편의 제고 및 혼잡해소를 위한 특별대책을 가동한다고 밝혔다. 이 기간 중 일평균 이용객 수는 전년 127,029명에서 134,147명으로 5.6% 증가하고, 일 14만명 초과일수도 전년 1일에서 금년 7일로 크게 늘어날 전망이다.
성수기 기간 중 하루 최대여객이 발생하는 날은 8월 4일로 개항 이후 가장 많은 148,424명(출발 67,834명, 도착 80,590명)이 인천공항을 이용할 것으로 전망되며, 이는 작년 최첨두일인 2012년 8월 5일의 140,301명보다 5.8% 가량 늘어난 수치이다.
인천공항공사는 새벽 및 휴일 특별근무 등을 통해 운영 인력을 보강하는 한편, 체크인, 보안검색, 출입국, 환승시설 등을 개선, 확충하고 운영 효율성을 제고함으로써 터미널 제반 분야에서 예상되는 여객 혼잡을 해소해 나갈 계획이다.
체크인 카운터는 최근 급증한 새벽시간대 여행객을 위하여 국적사를 중심으로 약 30분 앞당긴 5시 50분에 오픈한다. 새벽 안내인력을 증원 배치함으로써 셀프체크인을 통해 보다 빠른 탑승수속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안내하며, 식음료매장, 면세점도 30분 당긴 각각 6시 및 6시30분에 오픈하고, 택배서비스도 24시간으로 연장하여 운영한다.
또한 첨두시간대 여객분산을 위하여 인천국제공항공사와 한국도심공항(CALT)은 성수기 기간(7.20~8.18) 동안 삼성역 무역센터에 위치한 도심공항터미널을 이용하는 여객에게 5천원 권 무료쿠폰을 제공한다. 쿠폰은 인천공항 내 전 식음료 매장에서 탑승권과 함께 제시하면 사용할 수 있다. 도심공항터미널을 이용하면 도심공항에서 체크인과 출국심사를 완료하고 인천공항 도착 후 외교관과 승무원이 사용하는 전용 출국 통로를 통해 빠르고 편리하게 출국할 수 있으며, 공항에서의 대기시간 없이 여유롭게 면세점 쇼핑과 휴식을 즐길 수 있다.
출국장은 원활한 보안검색을 위해 검색대를 25%(8대) 늘리고, 검색요원도 62명 증원하였으며, 매일 예상되는 승객수에 따라 비상근무 및 보조인력을 투입하여 신속한 출국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하였다.
입국장은 자동입국심사대를 12대에서 26대로 증설하여 내․외국인의 대기시간을 줄이고, 환영객의 대기공간도 확장하여 입국층(1층)의 혼잡을 대폭 완화하였다.
또한 외국인 환승객을 위해 주요 환승장 2곳을 약 4배 가량 확장하고, 환승 수하물 투입대 인력을 증원함으로써 연결 항공편을 놓치는 환승객이나 수하물이 발생하지 않도록 조치하였다. 그 외에도 수하물 카트 교체(6천대), 화장실 리모델링(20개소), 영서포터즈 안내인력 운영(140여명) 등을 통해 쾌적하고 편리하게 공항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하였다.
성수기 기간 중에는 교통통제 계도원, 정산원을 증원 배치하여 주차불편을 최소화할 예정이다.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여객은 자정까지 운행되는 공항철도와 오전 00시, 1시20분, 2시40분, 3시50분에 서울 도심으로 출발하는 심야버스를 이용할 수 있다.
하계 성수기를 맞이하여 인천공항에서는 다양한 장르의 문화공연도 선보인다. 1층 밀레니엄홀 7~8월 상시 문화공연에서는 일본에서도 왕성하게 활동 중인 혼성 팝페라 듀엣 휴(Hue:) 공연이 열리며, 면세지역에서는 평소 접하기 어려운 하프 2중주 공연 등이 펼쳐진다. 또한 8월 1일~5일까지 진행되는 정기 문화공연에는 뮤지컬스타 임태경, 남성 4인조 스윗소로우, 피아니스트 진보라, 김자경 오페라단 등의 화려하고 열정적인 무대가 관객들을 찾아갈 예정이다.
김철민기자
2013-07-26 15:28:23
(한국해운조합 창립69주년 임병규이사장 특별인터뷰)
한국선급 디지털 시대 선급의 역할 재정립 의지 천명
엠에스엘테크놀리지, 등부표 분야 작지만 강한 강소기업으로 자리잡아
국적선사 비정규직 선원 정규직 전환 시급하다
한중카페리항로 전면개방에 대비해서 사전대비책을 서둘러야 한다
  [기자수첩] 임병규이사장 ..
  [사설칼럼] 선원복지고용센..
  [기자수첩] 김양수차관 행..
  [기자수첩] 인천/제주간 카..
  [기사제보] 청와대 국민 신..
  [기사제보] 승선근무예비역..
  [동정]BPA, 추석 맞이 격..
  [동정]덕적도서 '찾아가는..
  [동정]2018년 공공부문 인..
  [동정]한국해양대 김의간..
  [동정]부산 사회적경제기..
  [동정]부산항만공사, 부산..
주소 : (100-193) 서울시 중구 을지로3가 315-4 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3472-0676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