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10월 19일 금요일 기사검색  
  IPA, 재난관리..
  신남방정책 핵..
  한국해양진흥공..
  DHL 코리아, 고..
  DHL 익스프레스..
  DHL 코리아, 친..
  장외발매소 입..
  CJ대한통운, ‘..
  이완영 의원, ..
  국동항 수변공..
  박주현 의원, ..
  선원노련 정태..
  남해어업관리단..
  해양환경공단, ..
  부산항만공사, ..
  최 준 욱 해양..
  박 경 철 인천..
  최 완 현 수산..
  조봉기선협상무..
  로지스틱스
  해양플랜트의 ..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TNT 익스프레스 필리핀 구호 활동 전개

어질리티, 머스크, UPS와 함께 물류 응급 상황 팀 파트너십으로 구호 물품 수급 적극 지원

(2013-11-26) 글로벌 특송 기업 TNT 익스프레스는 태풍 하이옌 대형 참사가 발생한 필리핀에 구호 활동을 전개한다고 밝혔다.

이번 구호 활동은 물류업계 선두 기업인 TNT 익스프레스, 어질리티, 머스크, UPS가 자연 재해 발생 시 인도적 구호 지원을 위해 결성된 물류 응급 상황 팀(LETs : Logistics Emergency Teams)이 진행한다.

물류 응급 상황 팀은 필리핀 중부 지역에 구호 물품이 신속하게 공급되도록 통관, 냉동 컨테이너,
보관 창고, 트럭, 선박, 바지선, 포크 리프트 등 전반적인 긴급 운송 지원을 제공한다. 또한, 각 사가 보유한 지역 관련 전문 지식을 활용해 구호 식량, 대피소, 위생 용품에 대한 지원에도 힘을 보태고 있다.

TNT 익스프레스 대외 협력 임원인 잔 언스트 데 그루트(Jan Ernst de Groot)는 “재해 발생 시 첫 단계에서 효율적이고 신속한 물류 지원은 피해자들을 위한 의약품, 구호 식량과 대피소 등을 제공하는데 결정적인 영향을 미친다. TNT 익스프레스의 물류 전문성 제공을 통해 태풍 피해자들이 삶을 회복하는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물류 응급 상황 팀은 유엔 세계식량계획(United Nations World Food Program)의 지원 요청에 의해 움직인다. 세계식량계획은 기아 해방에 앞장서는 기구인 동시에 재난 발생 시 긴급 물자 수송을 조정하는 물류 클러스터도 운영하고 있다.
김철민기자
2013-11-26 17:41:51
지방해운대리점업계 과당경쟁 덤핑요율등 시장질서 난립
(한국해운조합 창립69주년 임병규이사장 특별인터뷰)
한국선급 디지털 시대 선급의 역할 재정립 의지 천명
엠에스엘테크놀리지, 등부표 분야 작지만 강한 강소기업으로 자리잡아
국적선사 비정규직 선원 정규직 전환 시급하다
  [기사제보] 해운대리점협회..
  [기사제보] 선원 유족급여..
  [기자수첩] 5백톤이하 소형..
  [사설칼럼] 정태순회장의 ..
  [사설칼럼] 김영춘장관 학..
  [사설칼럼] 고위 공직자는 ..
  [동정]KIOST-이집트 국립..
  [동정]해양수산인재개발원..
  [동정]국제적인 IUU어업 ..
  [동정]지역사회 상생·나..
  [동정]해양환경공단, 한성..
  [동정]IPA,「2018 국가생..
주소 : (100-193) 서울시 중구 을지로3가 315-4 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3472-0676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