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01월 20일 토요일 기사검색  
  IPA, '18년 인..
  한중 양국, 카..
  현대상선, IT경..
  팬퍼시픽항공, ..
  DHL 코리아, 여..
  DHL 코리아, 경..
  CJ대한통운 ‘..
  머스크-IBM, 블..
  CJ대한통운, 고..
  한국선급, KR e..
  조속한 주식 거..
  Korea P&I,..
  울산항만공사, ..
  최병권.김순갑...
  해수부 세월호 ..
  조승우 신임 세..
  고상환 울산항..
  이연승 선박안..
  로지스틱스
  해양플랜트의 ..
  (사)한국해기사..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전세계 10만명의 직원들에게 동시에 전달하는 통큰선물!

DHL코리아, 감사 주간 맞아 전직원대상 기념 티셔츠 제공

[사진설명] 세계적인 국제특송기업 DHL코리아 한병구 대표이사(오른쪽 첫 번째)는 직원들의 노고를 치하하는 감사 주간(Appreciation Week)을 맞아 16일 DHL 본사에서 직원들에게 기념 티셔츠를 증정했다. 이 티셔츠는 DHL이 해마다 전세계 10만 명에 달하는 직원에게 보내는 특별 감사 선물로 DHL 직원들은 올해로 3번째 티셔츠를 받게 됐다.

[보도자료 제공일 2014년 6월 17일(화)] 세계를 대표하는 국제특송기업 DHL 익스프레스가 직원들의 노고를 치하하는 감사 주간(Appreciation Week)을 맞아 16일 서울 마포구에 위치한 DHL 본사에서 전 직원 대상으로 기념 티셔츠를 제공하는 행사를 진행했다.

감사 주간은 DHL익스프레스 사업부가 진출해 있는 전세계 지역의 직원들에게 특별한 선물과 함께 감사의 마음을 표현함으로써 애사심을 고취하고자 기획된 글로벌 직원 동기부여 프로그램으로, 매해 동일한 시기에 전세계 10만 명의 DHL 익스프레스 직원들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DHL코리아는 이번 감사 주간을 맞아 전 직원에게 글로벌 스폰서십 파트너인 포뮬러 E 챔피언십(FIA Formula E Championship) 기념 티셔츠를 제공함과 동시에 무비데이와 바비큐타임을 선사했다. 약 일주일에 걸쳐 진행되는 감사 주간동안 약 1,200명의 임직원들이 참석해 함께 영화를 감상하고 저녁에 바비큐 파티를 즐기면서 일상의 스트레스도 풀고 친목도 도모하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DHL코리아 한병구 대표는 “동기부여가 된 직원이야말로 DHL의 경쟁력이다”라며, “앞으로도 직원들간의 자유로운 의사소통이 가능한 유연한 조직문화 형성을 위해 노력하고, 신나게 일할 수 있는 일터를 만들기 위해 다양한 문화행사 및 지원을 확대해 나갈 것이다”고 전했다.

한편 DHL코리아는 2012년부터 감사 주간을 통해 글로벌 스폰서십 파트너인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유니폼을 선물하기도 하고, 직원들의 출근길에 대표 및 임원진이 직접 나서서 장미꽃과 함께 아침을 선사하기도 했다. 또한 더위에 치진 직원들을 격려하기 위해 회사 옥상에서 바비큐 파티를 열고 대표를 비롯해 임원진이 직접 고기를 구어 직원들에게 제공한 바 있다.

김철민기자
2014-06-17 18:50:06
제18대 도선사협회장 선거를 앞둔 차기 신임 회장에게 바란다, 한국도선사협회, 도선사회 도선공제협동조합 새로운 단체 설립해야
출범 70주년을 맞이한 한국해양대학교 총동창회 발자취
인천항 1항로 계획수심 14미터 확보 시급하다,지역 여야의원들 부산신항에 비해 역차별 지적
‘삼부해운’ 반세기를 넘어 100년기업 성장 기원, 창립50주년 기념식 개최
평택 여수항 자유계약제 예선투입 ‘과잉논란’ 대형선화주 차명진출 리베이트 관행 시장혼탁
  [기사제보] 선박황산화물배..
  [기자수첩] 선원노동단체 ..
  [기자수첩] 여수예선업체 ..
  [기자수첩] 해양부 국장급 ..
  [사설칼럼] 세월호 관련 선..
  [기사제보] 김인현 (고려대..
  [동정]강준석 해수부 차관..
  [동정]김영춘 해수부 장관..
  [동정]해양수산부 인사발..
  [인사]부산항만공사, 전보..
  [동정]강준석 해수부 차관..
  [결혼]양홍근 선주협회상..
주소 : (100-193) 서울시 중구 을지로3가 315-4 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3472-0676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