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09월 21일 금요일 기사검색  
  항만배후단지 ..
  인천지역 3개 ..
  인천항-연운항 ..
  DHL 코리아, 친..
  퀴네앤드나겔의..
  IPA, AEO공인인..
  CJ대한통운, 부..
  구교훈박사 네..
  한국-러시아 민..
  한국선급, 컨테..
  선박안전기술공..
  한국선급, 해군..
  목포 가을바다,..
  섬여행 후기 공..
  부산서구 정신..
  최 준 욱 해양..
  박 경 철 인천..
  최 완 현 수산..
  조봉기선협상무..
  로지스틱스
  해양플랜트의 ..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국내 바이오산업의 활발한 글로벌 진출을 돕는다!

DHL코리아, 2014 오송국제바이오산업엑스포에서 DHL 메디컬 익스프레스 소개

 DHL코리아, 10월 1일부터 4일까지 ‘2014 오송국제바이오산업엑스포’에 부스 참가
 생명과학 및 헬스케어 분야의 물품 운송 노하우가 축적된 ‘DHL 메디컬 익스프레스’ 소개

[보도자료 제공일 2014년 10월 1일(수)] 세계를 대표하는 국제특송기업 DHL코리아는 충청북도와 산업통상자원부, 청주시가 공동 주최하는 ‘2014 오송국제바이오산업엑스포’에 참가해 오는 10월 1일부터 4일까지 국내 생명과학 분야의 원활한 해외진출을 도와줄 DHL 메디컬 익스프레스 서비스를 소개한다고 밝혔다.

DHL 메디컬 익스프레스는 운송 시 특별한 관리가 필요한 의약품 및 의료용품을 전세계 220여개국에 빠르고 안전하게 배송하는 전문 서비스로 신약 개발을 위한 임상약, 전임상약을 비롯해 바이오 분야의 시약이나 줄기세포 등 시간과 온도에 민감한 물품이 주요 배송 대상이다.

DHL 코리아는 엑스포 기간 중 생명과학 산업을 위해 구상된 DHL 메디컬 익스프레스의 핵심 솔루션인 콜드체인(COLDCHAIN)을 소개하는 한편 특수 냉장 포장재, 초저온 운송을 위한 질소탱크, 온도 유지를 위한 맞춤형 포장재 및 자체 개발한 RFID 방식의 특수 온도계 등을 전시할 예정이다.

또한 DHL 메디컬 익스프레스 전문팀이 직접 부스 내방 고객들을 대상으로 특수 픽업, 특수 포장, 온도 모니터링과 같은 배송 솔루션에 대한 1:1 상담을 진행하고, 특수냉장포장으로 시원하게 보관된 음료와 초콜릿 등을 제공할 계획이다.

DHL 메디컬 익스프레스 유동영 팀장은 “급성장하고 있는 국내 바이오 산업에 발맞춰 이번 바이오 엑스포에 참여한 기업들의 활발한 해외진출에 DHL 메디컬 익스프레스가 큰 도움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다년간 축적된 국내 DHL 메디컬 익스프레스 서비스의 안정적이고 확실한 맞춤형 솔루션을 이번 엑스포를 통해 직접 만나볼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무엇보다도 이번 엑스포가 개최되는 충북 오송은 KTX 오송역을 중심으로 질병관리본부, 식약처를 비롯한 6개의 국책기관과 60여개 바이오 관련 기업이 바이오 전문산업단지를 형성하고 있어, 이 지역의 DHL 메디컬 익스프레스와 같은 전문 배송 서비스 수요가 점차 증가하고 있다. 이번 엑스포에는 300여개의 국내외 바이오 관련 기업은 물론 70만명에 달하는 관람객이 방문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어 DHL 메디컬 익스프레스가 더욱 주목을 모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DHL은 전세계 220개 국가와 영토를 잇는 세계적인 물류 네트워크와 생명과학 및 헬스케어 분야의 물품 운송에 관한 오랜 노하우를 바탕으로 매뉴얼화 된 패킹 서비스와 온도조절 등 다양한 맞춤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특히 DHL 메디컬 서비스에서 사용되는 냉매는 최대 120 시간 이상의 지속력을 가지고 있으며, 시간지정서비스(Time Definite Express) 및 배송 전 과정에 걸친 온도 모니터링을 통해 완벽한 배송이 가능하다.
관리자
2014-10-01 09:38:37
(한국해운조합 창립69주년 임병규이사장 특별인터뷰)
한국선급 디지털 시대 선급의 역할 재정립 의지 천명
엠에스엘테크놀리지, 등부표 분야 작지만 강한 강소기업으로 자리잡아
국적선사 비정규직 선원 정규직 전환 시급하다
한중카페리항로 전면개방에 대비해서 사전대비책을 서둘러야 한다
  [기자수첩] 임병규이사장 ..
  [사설칼럼] 선원복지고용센..
  [기자수첩] 김양수차관 행..
  [기자수첩] 인천/제주간 카..
  [기사제보] 청와대 국민 신..
  [기사제보] 승선근무예비역..
  [동정]BPA, 추석 맞이 격..
  [동정]덕적도서 '찾아가는..
  [동정]2018년 공공부문 인..
  [동정]한국해양대 김의간..
  [동정]부산 사회적경제기..
  [동정]부산항만공사, 부산..
주소 : (100-193) 서울시 중구 을지로3가 315-4 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3472-0676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