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09월 21일 금요일 기사검색  
  IPA, 추석 연휴..
  항만배후단지 ..
  인천지역 3개 ..
  DHL 익스프레스..
  DHL 코리아, 친..
  퀴네앤드나겔의..
  CJ대한통운, 부..
  구교훈박사 네..
  한국-러시아 민..
  한국선급-한국..
  한국선급, 컨테..
  선박안전기술공..
  2018 해양산업 ..
  KMI, 국제해양..
  해양환경공단, ..
  최 준 욱 해양..
  박 경 철 인천..
  최 완 현 수산..
  조봉기선협상무..
  로지스틱스
  해양플랜트의 ..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글로벌 물류 네트워크와 전문성을 바탕으로 세계적 명성을 운송한다!

DHL, FC 바이에른 뮌헨의 동계 훈련 캠프 물류 운송 지원

• DHL, FC바이에른 뮌헨의 국제 물류 파트너로서 동계 훈련 장비 운송 성공적 수행
• 전세계 유수의 스포츠 대회 및 글로벌 스폰서십 경험과 노하우를 토대로 물류 분야 선두
자리 지켜 나갈 것

[보도자료 제공일 2015년 1월 20일(화)] 세계를 대표하는 종합물류기업 DHL은 독일 분데스리가의 유명 축구구단인 FC 바이에른 뮌헨(FC Bayern Munich)의 동계 훈련 캠프에 필요한 1,600kg 에 달하는 용품 및 장비 일체를 훈련캠프가 마련된 카타르의 수도 도하까지 성공적으로 운송했다고 20일 전했다.

이번 운송은 지난 2014년 체결된 DHL과 뮌헨의 온∙오프라인 통합 물류 파트너십의 일환에서 진행된 것으로, DHL은 전담팀을 통해 훈련복에서부터 훈련 장비, 특수 의료기기 등의 물품 운송을 훈련 일정에 맞춰 빠르고 안정적으로 지원했다.

뿐만 아니라 DHL은 FC 바이에른 뮌헨이 25만 명의 회원과 3억 명에 육박하는 세계 축구 팬들에게 더 가까이 다가가려는 계획에 발맞춰 전세계 220여 개국에 걸친 업계 최대의 글로벌 물류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2020년까지 운송 전문성을 다방면에서 적극 발휘해 나갈 예정이다.

DHL은 현재 FC 바이에른 뮌헨의 최상위 파트너십인 공식 플래티넘 파트너로서 경기 진행에 필요한 각종 물품 배송을 비롯해 온라인 배송, 우편 서비스 등 온∙오프라인 통합 물류 서비스를 전담하고 있다.

전시 및 행사 물품을 전단하고 있는 DHL 트레이드 페어 및 이벤트(Trade Fairs and Events)의 빈센쪼 스크루다토(Vincenzo Scrudato) 상무는 “DHL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중국축구협회 슈퍼리그, 포뮬러원™, 럭비에 이르기까지 세계적인 스포츠 구단 및 유수의 대회들과 함께 한 오랜 역사와 폭넓은 경험을 갖추고 있다”며 “바이에른 뮌헨이 분야 최고의 자리를 지키고 있는 것처럼 DHL 역시 꾸준한 노력을 바탕으로 국제 행사 및 전시회 분야의 물류에 있어 선두의 자리를 확고히 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DHL은 20년 이상 포뮬러원(F1 ®)을 위해 물류 솔루션을 제공해 왔으며, 지난 2014년 출범된 세계 최초의 전기차 경주 대회인 ‘포뮬러 E 챔피언십’의 공식 물류 파트너이다. 또한 DHL은 세계적 엔터테인먼트 그룹인 `태양의 서커스(Cirque du Soleil)'와 공식 물류 파트너십을 맺고 있으며, 2015년 잉글랜드에서 개최 예정인 제8회 럭비월드컵에서도 물류 운송을 전담하게 된다
관리자
2015-01-21 18:33:09
(한국해운조합 창립69주년 임병규이사장 특별인터뷰)
한국선급 디지털 시대 선급의 역할 재정립 의지 천명
엠에스엘테크놀리지, 등부표 분야 작지만 강한 강소기업으로 자리잡아
국적선사 비정규직 선원 정규직 전환 시급하다
한중카페리항로 전면개방에 대비해서 사전대비책을 서둘러야 한다
  [기자수첩] 임병규이사장 ..
  [사설칼럼] 선원복지고용센..
  [기자수첩] 김양수차관 행..
  [기자수첩] 인천/제주간 카..
  [기사제보] 청와대 국민 신..
  [기사제보] 승선근무예비역..
  [동정]BPA, 추석 맞이 격..
  [동정]덕적도서 '찾아가는..
  [동정]2018년 공공부문 인..
  [동정]한국해양대 김의간..
  [동정]부산 사회적경제기..
  [동정]부산항만공사, 부산..
주소 : (100-193) 서울시 중구 을지로3가 315-4 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3472-0676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