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07월 16일 월요일 기사검색  
  목포항 및 흑산..
  IPA, 원양지역 ..
  국적선 탈황장..
  이동식 발송물 ..
  DHL 코리아 글..
  DHL, 미래 물류..
  UN 지속가능발..
  KMI, 2018년도 ..
  CJ대한통운 퀴..
  한국선급, 국가..
  선급 유럽위원..
  한국선급 박주..
  해양환경공단,..
  동해해경청 특..
  해양환경공단,..
  주강현해양박물..
  조규열해양진흥..
  김종현해양진흥..
  로지스틱스
  해양플랜트의 ..
  (사)한국해기사..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DHL익스프레스, 2017년도 요금 조정안 발표

세계를 대표하는 국제특송기업 DHL 익스프레스가 2017년도 정기 요금 조정안을 발표했다. 한국에서는 내년 1월 1일부터 평균 4.9%의 요금 인상이 이뤄질 예정이다.

켄 알렌 DHL 익스프레스 CEO는 "DHL 익스프레스는 서비스 품질로 고객에게 가치를 제공하는 것을 최우선으로 하며, 요금인상은 높은 품질의 서비스가 안정적으로 공급될 수 있도록 한다"고 말하며 "2016년 세계적 수준의 특송 네트워크 구축 및 시스템 정비, 직원 교육을 위해 8억 유로 이상의 자본 지출 계획을 발표한 바 있다"고 전했다.

실제로 DHL 익스프레스는 서비스 품질 향상을 위해 대대적인 네트워크 정비를 진행했다. 일본 도쿄에 게이트웨이를 오픈하고, 미국 신시내티, 독일 라이프치히, 싱가포르 허브에 새로운 자동분류시스템을 도입했으며, A330-300 화물기를 유럽 네트워크에 추가했다.

DHL 익스프레스는 해마다 인플레이션, 환율 변동 및 220개 국가 별 시장 상황에 따른 간접 비용 상승을 반영하여 요금 조정을 시행하고 있다. 요금 인상은 서비스를 이용하는 모든 고객에게 적용되며, 인상 비율은 국가 별로 상이하다.



관리자
2016-09-23 10:00:29
국적선사 비정규직 선원 정규직 전환 시급하다
한중카페리항로 전면개방에 대비해서 사전대비책을 서둘러야 한다
임병규 한국해운조합이사장 해양부출입 해운전문지 기자단 인터뷰
故 해옹 배순태회장 1주기 추모 및 제막식행사/비문에‘백절불굴 철석정신’해운사 큰 족적 남겨
이연승선박안전기술공단 이사장 취임 100일 해양부출입해운전문지기자단 간담회
  [기사제보] 한국해양진흥공..
  [기사제보] 세창강백용변호..
  [기사제보] 국회 후반기 원..
  [기자수첩] 임병규이사장에..
  [기자수첩] 오거돈 박남춘 ..
  [기사제보] 인사 적폐청산 ..
  [동정] 해양환경공단, 청..
  [동정]IPA, 김종식-선원표..
  [동정]해양환경공단, 해양..
  [동정]여수광양항만공사, ..
  [동정]KIOST 부산신청사 ..
  [동정]대이작도에서 프로..
주소 : (100-193) 서울시 중구 을지로3가 315-4 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3472-0676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