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10월 15일 월요일 기사검색  
  해수부, 러시아..
  비위 직원 솜방..
  전국선원노련, ..
  DHL 익스프레스..
  DHL 코리아, 친..
  퀴네앤드나겔의..
  산지 태양광 시..
  옆 동네보다 두..
  이완영 의원, ..
  제 3회 부산항 ..
  박주현 의원, ..
  해운재건 지원..
  친환경 경영대..
  100일도 안남은..
  신비로운 바닷..
  최 준 욱 해양..
  박 경 철 인천..
  최 완 현 수산..
  조봉기선협상무..
  로지스틱스
  해양플랜트의 ..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DHL 코리아, 전주국제영화제 공식 물류 파트너 19년째 지속

온도, 습도에 민감한 필름의 안전한 운송을 위해 특별 패키징 솔루션 제공

세계적인 국제특송기업 DHL 코리아(대표 한병구)가 3일 개막하는 제 19회 전주국제영화제의 공식 물류 파트너로 활동한다고 밝혔다. 이로써 DHL 코리아는 전주국제영화제가 처음 시작한 2000년 이래 19년 연속 공식 물류 파트너로 후원을 이어간다.

DHL 코리아는 전주국제영화제의 공식 물류 파트너로서 전 세계 각국에서 출품되는 246편의 영화 필름 및 제반 물품을 안전하게 수급했다. 특히 온도와 습도에 민감한 영화 필름을 손상 없이 운송하기 위해 맞춤 패키징 솔루션을 제공했으며, 영화제 개막 일정에 차질이 생기지 않도록 빠른 통관 서비스를 지원했다.

DHL 코리아는 이번 전주국제영화제를 시작으로 서울국제여성영화제, 서울환경영화제,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제천국제음악영화제 등 올 한해 국내에서 개최되는 10여개 국제 영화제를 후원할 예정이다.

한병구 DHL 코리아 대표는 “19년간 전주국제영화제의 공식 물류 파트너로 활동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 앞으로도 DHL의 전문성과 글로벌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국내 영화 산업 발전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한편, 제19회 전주국제영화제는 재일교포 정의신 감독의 ‘야키니쿠 드래곤’를 개막작으로 5월 3일부터 12일까지 10일간 전주 영화의 거리에서 열린다.
관리자
2018-05-03 17:22:36
지방해운대리점업계 과당경쟁 덤핑요율등 시장질서 난립
(한국해운조합 창립69주년 임병규이사장 특별인터뷰)
한국선급 디지털 시대 선급의 역할 재정립 의지 천명
엠에스엘테크놀리지, 등부표 분야 작지만 강한 강소기업으로 자리잡아
국적선사 비정규직 선원 정규직 전환 시급하다
  [기사제보] 해운대리점협회..
  [기사제보] 선원 유족급여..
  [기자수첩] 5백톤이하 소형..
  [사설칼럼] 정태순회장의 ..
  [사설칼럼] 김영춘장관 학..
  [사설칼럼] 고위 공직자는 ..
  [동정]울산항, 산업재해 ..
  [동정]유럽 스마트 양식기..
  [동정]한국선급, 2018 국..
  [동정]한국해양대, 시민 ..
  [동정]KIOST-기술보증기금..
  [동정]국내 해양ICT 기자..
주소 : (100-193) 서울시 중구 을지로3가 315-4 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3472-0676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