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2월 10일 화요일 기사검색  
  부산해수청, 전..
  여수광양항만공..
  미국 LA에서 대..
  케이엘넷, 제10..
  김수민 의원, ..
  CJ대한통운이 ..
  수산물 수출증..
  정지궤도 미세..
  빅데이터로 어..
  KIMST 2019 R&a..
  한국선급,‘중..
  제24대 선급회..
  광양항운노조에..
  부산항만공사, ..
  한국해양대학교..
  주강현해양박물..
  장영태KMI원장
  김진하 현대상..
  『바다는 비에 ..
  고병욱,지식사..
  세월호 해난참..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해양수산부는 조국 법무부장관 처남 관련 해운사를 지원하기 위한 어떤 구상이나 논의를 한 적이 결코 없습니다
‘조국 처남 몸담은 해운사 가입한‘해운연합’...“민간 주도”라 했던 해수부, 결성 두 달 전 전략회의 드러나’(조선일보)
‘조국 처남 관련 해운사 가입한 ’해운연합‘ 결성 두 달 전에 해수부‘전략회의’ 했다’(한국일보) 보도 관련 -

해양수산부가 2017년 6월 한국해운연합과 관련하여 개최한 회의는 예산 확보 등 한국해운연합 지원 방안을 논의하는 회의였으며, 2017년 9월 작성된 문건은 해양수산부가 내용을 직접 검토하여 작성한 것이 아니라 한국해운연합 회원사들이 자체적으로 합의한 내용을 전달 받아 정리한 것입니다.

□ 보도요지

ㅇ 해양수산부는 한국해운연합 결성 두 달 전인 2017년 6월 20일 정부세종청사에서 ‘해운연합 결성 전략’ 회의를 개최하였음

ㅇ 또한 해양수산부는 KSP 설립 한달 뒤인 2017년 9월 ‘한국해운연합 운영방안’이라는 내부 문건을 만들어 여기에 조직도, 세부 운영방안, 향후 계획까지 담은 것으로 확인됨
□ 해명내용

ㅇ 한국해운연합(KSP)은 2017.8월 한국 해운산업의 위기 극복을 위해 선사들이 자발적으로 결성한 협의체로 참여를 희망하는 선사는 모두 참여하였습니다.

ㅇ 해양수산부에서는 위와 같은 업계의 자율적인 해운재건 노력이 효율적으로 진행될 수 있도록 한국해운연합에 대한 지원방안을 검토한 바 있으며, 이는 특정선사에 대한 지원이 아닌 아시아 역내 시장에서 국적선사의 경쟁력 제고를 지원하기 위한 목적이었습니다.

ㅇ 2017년 6월 20일 해양수산부가 한국해운연합과 관련하여 개최한 회의도 예산 확보 등 한국해운연합 지원방안을 논의하는 회의였습니다.

- 다만 한국해운연합에 대한 예산 지원은 예산당국과의 협의과정에서 반영되지 않았습니다.

ㅇ 아울러 2017년 9월 작성된 한국해운연합의 구성, 세부 운영방안 등에 대한 문건은 해양수산부가 내용을 직접 검토하여 작성한 것이 아니라 한국해운연합 회원사들이 자체적으로 합의한 내용을 한국해운연합 측으로부터 전달 받아 정리한 것입니다.

ㅇ 어제(9.20) 보도해명자료에서 밝힌 바와 같이, 한국해운연합에 대한 지원 검토는 동남아항로 구조조정 및 신규항로 개설에 대한 것으로서 조국 법무부장관 처남 관련 해운사에는 해당 사항이 없음을 거듭 말씀드립니다.

관리자
2019-09-22 06:21:58
김준석 해운물류국장 기자간담회개최,흥아해운 장금상선 통합법인 운영자금 정상적 대출
(이연승 한국해양교통안전공단 출범 초대이사장 특별인터뷰)‘길은 길 아닌 곳을 지나간 사람들로 인해 만들어진다’좌우명
(충남 보령항 정계지 미확보 예선추가 등록 행정심판)
남기찬 사장, 28일 취임 1주년...성과와 과제‘사람이 행복한 상생의 부산항’구현에 매진
고부가가치 항만으로 새로운 일자리 창출/부산항만산업총연합회 처녀 출범식 개최
  [기사제보] 선원복지고용센..
  [사설칼럼] 제30대 전국선..
  [기사제보] 계약직 선원에..
  [사설칼럼] 滿身瘡痍(만신..
  [기사제보] “선원들이 무..
  [사설칼럼] 선원복지센터 ..
  [동정]외상질병 파상풍 무..
  [동정]한국해양교통안전공..
  [동정]인천대에 창업지원..
  [동정]초록우산어린이재단..
  [동정]KIOST, ‘독도바다,..
  [동정]고려대학교 최고위 ..
주소 : (04550) 서울시 중구 을지로14길 8(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