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2월 25일 화요일 기사검색  
  연안여객터미널..
  Korea P&I,..
  SM상선, 코로나..
  CJ대한통운, ‘..
  해외 물류시장..
  국민의당 충북..
  KMI, 수산물 수..
  충남 가로림만,..
  올해 300억 원 ..
  한국선급, 2020..
  KOMEA, 러시아 ..
  한국쉘, 첫번째..
  한국선주협회,..
  인공지능으로 ..
  어려움 속에서..
  이영석선급사업..
  김연태선급기술..
  윤부근선급검사..
  박종록해양부국..
  『바다는 비에 ..
  고병욱,지식사..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제 목   SM상선, 국내외 화주 해운산업 관계자와 교류 강화
번 호
 
등록일
  2019-04-19 11:08:11
글쓴이
  관리자
우오현 SM그룹 회장이 이끄는 해운부문 주력 계열사인 SM상선이 해운업계와 유대 강화에 나선다.

SM상선은 그룹 해운부문 계열사인 대한해운,대한상선과 함께 다음달 5월 18일 한국해양산업총연합회가 주최하는 바다의 날 마라톤 대회에 참석한다.이날 참가하는 국내 해운업계 관계자들과 교류를 통해 스킨쉽 강화에 나설 계획이다.

국내외 화주들과도 유대강화에 나선다.SM상선 관계자는 “화주초청 간담회와각종 행사 등을 기획하고 있다”고 밝혔다.특히,미주 현지 영업 조직은 현지 화주들과 활발히 접촉하며 캘리포니아 오렌지 등 특수화물 유치에도 열을 올리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를 바탕으로 SM상선은 3~4분기 본격적인 성수기를 활용해 최근 몇 년간 국적원양선사들이 달성하지 못한 연간 전체 흑자까지 겨냥하고 있다.

SM상선은 현재 대형선박으로 인해 경쟁이 치열한 유럽항로 대신 미주노선에 전사적인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실제로 SM상선의 매출은 미주노선(PNS, Pacific Network Service노선) 추가 개설과 함께 2017년 3,293억에서 2018년 6,855억원으로 두 배 가까이 증가한 데 반해, 적자폭은 2017년 588억에서 2018년 479억원으로 오히려 개선됐다. SM상선은 이에 대해 미-중 무역분쟁으로 인한 수혜이기도 하지만, 무리한 선대 확장 등이 아닌 시장 상황에 맞춘 전략이 적중한 결과라는 입장이다.
전기정한중카페리협회 회장 해양부 출입기자단 간담회개최,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승객 전면중단 난국 타개
올해에는 먼저 사내방송 스튜디오를 설치·운영하고, 방송사업 추진을 위한 컨설팅을 추진할 예정입니다이연승 한국해양교통안전공단 이사장 취임 2주년 기자간담회
제24대 한국선급 이형철회장 2025년 등록선대1억톤,매출액2천억달성 목표 청사진제시
김준석 해운물류국장 기자간담회개최,흥아해운 장금상선 통합법인 운영자금 정상적 대출
‘길은 길 아닌 곳을 지나간 사람들로 인해 만들어진다’좌우명“해양교통안전체계 구축에 공단 역량을 집중할 계획”
  [사설칼럼] 문재인대통령대..
  [기사제보] 가라앉는 부산..
  [기사제보] 항공기 출발이 ..
  [사설칼럼] 선원노련위원장..
  [사설칼럼] KSA·한국해운..
  [기사제보] 경운기 사고 교..
  [동정]국립해양박물관, 코..
  [동정]문성혁 해수부 장관..
  [부음]전영기 한국선급 前..
  [동정]경사노위 해운산업..
  [동정]항만경제학회지 제3..
  [동정]한국해양교통안전공..
주소 : (04550) 서울시 중구 을지로14길 8(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