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12월 13일 목요일 기사검색  
  해양수산연수원..
  광양항 이용 화..
  IPA, 인천지역 ..
  퀴네앤드나겔- ..
  DHL 코리아, 탄..
  DHL 코리아, 5..
  손금주 의원, ..
  내년부터 도서..
  이완영 의원, ..
  위동항운, 신조..
  선박안전기술공..
  해양교통안전 ..
  해경-선박해양..
  부산항만공사, ..
  목포해수청-전..
  김준석부산지방..
  차민식여수광양..
  최 준 욱 해양..
  조봉기선협상무..
  로지스틱스
  해양플랜트의 ..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CJ대한통운, 3만 8천 마라토너와 함께 달렸다
3년 연속 서울국제마라톤대회 물류 운영사로 선정
택배차량 총 120여 대, 택배기사 등 인력 2백여 명 투입
대회 전담 TF 가동으로 마라톤대회 성료 지원 총력

CJ대한통운(대표이사 사장 박근태)이 3월 19일에 개최된 ‘2017년 서울국제마라톤 겸 제88회 동아마라톤’ 대회 물류를 성공적으로 수행했다고 19일 밝혔다.

CJ대한통운은 이번 마라톤대회를 위해 택배차량 120여 대, 택배인력 170여 명을 투입하여 풀코스 출발점인 광화문 광장과 10km 코스 출발점인 올림픽공원에서 골인지점인 잠실 주경기장까지 대회 참가자 3만 8천여 명의 의류 및 신발 등 개인물품을 운송했다.

이외에도 대회 참가자들이 착용할 공식 티셔츠와 번호표, 기록측정용 칩 등 경기용품을 사전에 택배로 배송하는 업무도 수행했다.

CJ대한통운은 지난 2015년 86회 대회부터 3년 연속으로 대회 물류 운영사로 선정되었다. 이번 대회 물류의 완벽한 수행을 위해 약 한달 전부터 TF팀을 구성해 준비했으며, 수도권 지역 지점에서 우수 인력을 선발했다. 철저한 사전 교육을 통해 당일 이동 경로와 행동요령, 주의사항을 숙지할 수 있도록 했으며, 각 코스별로 수차례 이동경로를 모의 주행하고 문제점이 없는지 점검했다.

현장 투입인원만 택배기사 120명과 지원인력 등 170여명에 달했으며, 그 외 관리, 외부 지원 등을 포함 총 2백여 명이 대회 성료를 위해 함께 뛰었다.

택배기사 등 현장 스탭들은 대회 전날 밤 경기도 인근 CJ대한통운 지점에 집결, 합숙한 뒤 새벽 4시경 각 코스별 출발점으로 이동했다. 차량들은 새벽녘 각 출발점에 도착해 사전 지정된 위치에 주차를 마쳤으며, 택배기사들과 무전기를 갖춘 현장 스탭들이 수시로 상황을 확인하고 참가자들을 안내하는 등 대회 운영을 도왔다.

오전 7시 30분. 마라톤 경기 시작 전 참가자들의 물품을 실은 80여 대의 택배차량은 광화문 광장을 출발해 시청, 남산 1호 터널을 경유해 한남대교를 건너 올림픽대로를 이용해 골인지점인 잠실종합운동장으로 이동했다. 80여 대의 택배차량은 대열을 이뤄 지정 속도를 지키며 운행했으며, 안전한 이동을 위해 경찰 오토바이가 택배차량 행렬을 선도했다.

오전 10시경에는 10km 코스 출발지인 올림픽공원에서도 택배차량 40여 대가 출발해 잠실종합운동장으로 이동했다.

CJ대한통운 마라톤 TF팀 관계자는 "CJ대한통운의 축적된 국제대회 물류 운영 노하우를 통해 대회의 완벽한 진행이 이뤄졌으며, 특히 사전에 일어날 수 있는 모든 가능성에 대해 철저히 분석하고 대응책을 마련한 것이 대회 성료로 이어졌다"고 밝혔다.


관리자
2017-03-20 09:39:58
KP&I, 3년내 보험료 1억4천만달러 세계10위,전략물자수송 진흥공사 보증선박 KSA통합 조건
취업에 강한 ‘목포해양대’에 가다,해양분야의 선구자의 길 나선 국립 목포해양대학교
한중항로 카페리선박 국내조선소와 중국조선소 건조 승선체험
지방해운대리점업계 과당경쟁 덤핑요율등 시장질서 난립
(한국해운조합 창립69주년 임병규이사장 특별인터뷰)
  [사설칼럼] 국제해양 전문 ..
  [기자수첩] 삼중고로 고사..
  [기사제보] 부산항을사랑하..
  [사설칼럼] 임병규이사장에..
  [사설칼럼] 동서양 대량화..
  [사설칼럼] 국정감사때 단..
  [동정]한국해양대 최석윤 ..
  [동정]제5회 대한민국 청..
  [동정]KIMST‘알리미’를 ..
  [동정]해양환경공단, KOEM..
  [동정]김영춘 해수부 장관..
  [동정]신임 포항지방해양..
주소 : (100-193) 서울시 중구 을지로3가 315-4 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3472-0676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