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09월 23일 기사검색  
  IPA, 추석 연휴..
  항만배후단지 ..
  인천지역 3개 ..
  DHL 익스프레스..
  DHL 코리아, 친..
  퀴네앤드나겔의..
  CJ대한통운, 17..
  이완영 의원, ..
  CJ대한통운, 부..
  박주현 의원, ..
  한국선급-한국..
  한국선급, 컨테..
  한국선원복지고..
  한국선원복지고..
  2018 해양산업 ..
  최 준 욱 해양..
  박 경 철 인천..
  최 완 현 수산..
  조봉기선협상무..
  로지스틱스
  해양플랜트의 ..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한국통합물류협회, 투자사와 업무협약(MOU) 체결
물류분야 펀드투자 활성화 계기 마련

한국통합물류협회(회장 박근태)는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의 후원으로 11월 1일 물류분야 펀드투자 활성화를 위해 타임와이즈인베스트먼트, 인라이트벤처스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물류분야에 대한 펀드투자 환경조성과 신생 물류기업, 물류 신사업 및 신기술을 육성하기 위한 물류단체와 투자사간 협업체계가 마련되었고, 국토교통부는 이를 적극 지원하기로 하였다.

앞으로 한국통합물류협회, 타임와이즈인베스트먼트, 인라이트벤처스는 유망 물류기업의 발굴 및 투자, 물류산업 정보 및 투자정보 제공, 사업·투자 설명회 개최 등에 대해서 협력해 나갈 계획이다.

최근 물류분야는 IT·유통·금융과 융복합한 서비스 제공하는 신생물류기업들의 활발한 창업이 이루어지고 있고, 기존 물류기업에서도 첨단 장비와 신기술 개발하여 새로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등 제4차 산업혁명 시대의 핵심적인 성장산업으로 큰 관심을 받고 있다.

이에 따라, 물류분야의 새로운 자금투자 수요가 증가하고 있고, 이에 발맞춰 투자사에서도 물류분야 투자를 확대해가고 있는 추세이다.

지금까지 한국통합물류협회는 국토교통부와 함께 물류스타트업 포럼 운영, 채용박람회 및 채용설명회 개최 등을 통해 신생 물류기업을 지원해 왔으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신생 물류기업에게 가장 필요한 자금투자까지 지원할 수 있는 기반을 갖추게 되었다.

타임와이즈인베스트먼트(대표이사 서장원)는 2000년 2월에 설립되어 ICT, 콘텐츠, 식품·유통관련 펀드를 운영하고 있다. 특히 300억원 규모의 ICT융합펀드를 통해 물류 신기술 및 유통 스타트업기업, 유망 ICT관련 기업 등에 투자할 계획이다.

그리고, 인라트벤처스(대표이사 김용민)는 2017년 7월 설립된 신생 투자사로, 한국모태펀드와 대구광역시로부터 출자받아 160억원 규모의 청년창업펀드를 운용하고 있으며 물류·유통, O2O 서비스 등에 집중하여 투자할 계획이다.

타임와이즈인베스트먼트 서장원 대표는 ‘한국통합물류협회와의 업무협약이 유망한 사업모델과 기술을 보유하고 있으나 자금부족으로 운영에 어려움을 겪는 물류기업과 물류분야 펀드 운영사가 상호 성장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한국통합물류협회 김범준 전무이사는 ‘물류기업뿐만 아니라 우수한 기술과 사업모델을 가지고 있는 물류산업 지원분야의 중소기업까지도 펀드투자를 지원할 계획이며, 이런 기업들의 기술 및 장비들을 우선적으로 협회 회원사들에게 적극 소개해 물류기업들의 업무효율화를 지원하는 등 기업간 상생협력환경을 조성해나갈 계획이다.’라고 밝히며, 많은 중소기업에서 관심을 가져주기를 당부했다.

관리자
2017-11-01 17:26:04
(한국해운조합 창립69주년 임병규이사장 특별인터뷰)
한국선급 디지털 시대 선급의 역할 재정립 의지 천명
엠에스엘테크놀리지, 등부표 분야 작지만 강한 강소기업으로 자리잡아
국적선사 비정규직 선원 정규직 전환 시급하다
한중카페리항로 전면개방에 대비해서 사전대비책을 서둘러야 한다
  [사설칼럼] 고위 공직자는 ..
  [기자수첩] 임병규이사장 ..
  [사설칼럼] 선원복지고용센..
  [기자수첩] 김양수차관 행..
  [기자수첩] 인천/제주간 카..
  [기사제보] 청와대 국민 신..
  [동정]선박안전기술공단, ..
  [동정]BPA, 추석 맞이 격..
  [동정]덕적도서 '찾아가는..
  [동정]2018년 공공부문 인..
  [동정]한국해양대 김의간..
  [동정]부산 사회적경제기..
주소 : (100-193) 서울시 중구 을지로3가 315-4 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3472-0676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