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05월 20일 기사검색  
  IPA, 협력 중소..
  ㈜KSS해운, 신..
  흑산도항, 영해..
  DHL 코리아, 10..
  온도-습도 민감..
  DHL 코리아, 전..
  CJ대한통운 부..
  CJ대한통운, 아..
  인텔리안테크, ..
  IPA,「2018 국..
  대한해운, 에쓰..
  LNG 추진선박 ..
  미래 북극 정책..
  대한민국 해양..
  IPA, 남북경제..
  우동식국립수산..
  이연승 선박안..
  방희석여수광양..
  로지스틱스
  해양플랜트의 ..
  (사)한국해기사..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머스크-IBM, 블록체인 합작법인회사 설립 추진
국제 무역 발전 및 공급망 디지털화에 기여

A.P 몰러-머스크(A.P. Moller Maersk)와 IBM은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 국제 무역의 효율성과 안전성을 강화할 합작법인회사(조인트벤처, JV)를 설립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 합작법인회사는 글로벌 해운 생태계 전반에 적용할 수 있는 국제무역 디지털 플랫폼을 공동개발, 제공해 화물의 국경 및 무역 구간 운송에 보다 단순화된 절차와 함께 투명성을 제고할 전망이다.

세계선사협의회(WSC)에 따르면 현재 연간 해상운송 화물은 미화 4조 달러 이상이며, 이 중 일상 소비재가 전체 화물의 80퍼센트 이상을 차지하는 등 세계무역 생태계는 비용과 규모가 증가함에 따라 그 복잡성도 점차 심화되고 있다.

특히, 무역 관련 서류를 처리하는 최대비용은 실제 해상운송 비용의 5분의 1에 달하는 것으로 예상된다. 세계경제포럼(World Economic Forum)은 이 같은 국제 공급 체인의 방해물이 해소될 시, 국제 교역량이 약 15퍼센트 증가해 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블록체인 기술은 서로 다른 지역의 파트너들을 연결할 대형 네트워크에 최적화되어 있으며, 네트워크 내부의 모든 거래 기록을 변경 불가능한 상태로 공유할 수 있어 허가된 모든 참여자들이 실시간으로 신뢰할 수 있는 데이터에 접근할 수 있다. 다수의 교역 파트너 간 협력과 더불어 같은 내용의 거래내역을 공유하는 동시에 세부사항, 개인 정보 및 기밀 사항의 안전을 보장할 수 있다.

양사는 해당 플랫폼에 블록체인과 더불어 IBM 서비스가 제공하는 인공지능(AI), 사물인터넷(IoT), 애널리틱스 등 클라우드 기반 기술을 활용, 디지털 솔루션을 통해 국경 간 화물의 이동 및 추적이 가능하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이같은 신규 기술들은 제조사, 해운사, 포워딩 업체, 항만•터미널 운영사, 화주 및 세관 등 관련 업계와 기관들을 넘어 고객들에게까지 광범위한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신규 합작법인회사의 이사회 의장직을 수행하게 될 빈센트 클럭(Vincent Clerc) 머스크라인 최고상업책임자(CCO)는 “이번 신규 합작법인회사는 머스크의 세계 무역 디지털화 선도 전략에 있어 매우 중요한 이정표”라며 “개방•중립적인 디지털 플랫폼은 안전하면서도 간편한 방법으로 정보교환이 가능해 막대한 성장 가능성을 지니고 있으며, 공급체인에 관련된 모든 산업에 혜택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머스크가 보유한 무역 전문성에 IBM이 제공할 블록체인 및 기업 기술 역량이 합쳐져 장차 세계 무역에 의미 있는 변화를 이끌어 낼 것으로 자신한다”고 밝혔다.

현재 IBM 블록체인 플랫폼은 수백 개 고객사를 넘어 수천 명의 개발자들이 CBP(Cross Border Payment), 공급망 및 디지털 인식 등 복잡한 기능 전반에 걸쳐 액티브 네트워크를 구축•확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브리짓 반 크랠링겐(Bridget Van Kralingen) IBM 글로벌 인더스트리 솔루션 및 블록체인 담당 부사장은 “IBM이 구축한 블록체인 분야에서의 진보는 기술이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육성하고 스마트한 비즈니스를 구축하는 방법과 관련해 중요한 역할을 수행할 수 있음을 보여준다”고 말했다.

그는 “IBM은 머스크와의 합작회사 설립을 통해 세계에서 가장 복잡하고 중요한 네트워크인 글로벌 공급 사슬에서 핵심적인 역할을 수행중인 수백만 개 조직들의 기술 도입 속도를 가속화 하게 됐다”며 “앞으로 블록체인은 기업들이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를 잡는 선도적인 방법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머스크와 IBM은 2016년 6월부터 블록체인 및 클라우드 기반 기술 관련 협업을 이어오고 있으며, 양사의 블록체인 플랫폼은 다우-듀퐁(DowDuPont), 테트라팩(Tetra Pak), 미국 휴스턴 항(Port Huston), 네덜란드 로테르담 항만 커뮤니티 시스템 (Rotterdam Port Community System Portbase), 네덜란드 관세청 및 미 관세 국경 보호청 등 다수의 관련 업계 기업과 기관에서 시범 운영된 바 있다.

새로이 창립될 합작법인회사는 머스크와 IBM이 글로벌 기업들을 위해 공동 개발한 솔루션을 상용화할 예정이다. 이미 제너럴 모터스(GM), 프록터앤갬블(P&G)과 같은 유수의 기업들이 이러한 역량에 대해 관심을 갖고 새로운 플랫폼을 통해 복잡한 공급체인을 간소화할 의사를 표했으며, 물류 및 포워딩 서비스를 제공하는 어질리티 로지스틱스(Agility Logistics)의 경우 해당 플랫폼을 이용하여 통관 중개 업무 부분에 있어 더 나은 고객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하는 의사를 밝힌 바 있다.

또한, 싱가포르 관세청과 페루 관세청 등 다수 정부 관세 기관들 역시 블록체인 플랫폼을 통해 위기 평가 및 저행정비용으로 통관 업무 가속화를 시도하고 있으며, 글로벌 터미널 운영책인 APM 터미널과 PSA International은 해당 플랫폼을 항만 간 협업과 터미널 기획 개선에 사용하고 있다.

또한, 광동 검문검역소의 협력으로 수출입 품목을 글로벌 품질 추적 시스템에 연결, 해당 플랫폼 사용자들을 중국 안팎의 주요 교역 통로와 연결할 예정이다.

머스크와 IBM은 관련 산업의 특정 요구를 충족시키고자 산업 전문 인력으로 구성된 자문단을 발족해 플랫폼과 서비스를 보다 구체화할 것이며, 향후 발전 방향을 제시하고 주요 산업 요소들에 대해 피드백을 제공해 오픈 플랫폼 표준 설립을 가속화할 예정이다.

머스크와 IBM은 마이클 J. 화이트(Michael J. White) 전 머스크 라인 북미 지역 사장을 본 합작법인회사의 최고경영책임자(CEO)로 임명했다. 화이트 대표는 “현재 수동 공정의 비효율성 및 많은 오류로 인해 막대한 자원이 낭비되고 있다”며 “파일럿 운영으로 디지털 솔루션을 통한 효율성 증대, 정보 간소화 및 표준화에 상당한 수요가 있음을 확인했으며, 이러한 교훈들을 발판 삼아 완전한 오픈 플랫폼을 제공, 글로벌 공급체인에 관련된 모든 업체 및 기관들이 다 함께 중요한 가치를 창출해 내는 것이 목표”라고 전했다.

이어 “글로벌 솔루션을 구축해 나감에 있어 관련 파트너 및 생태계가 더욱 확장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새로운 합작법인회사는 글로벌 공급 체인의 총체적인 전산화에 초점을 맞추고 있으며, 다음과 같은 두 가지 중요한 역량을 상용화할 계획이다:

Ÿ 운송 정보 파이프 라인: 공급망 관리 관계자가 운송 건에 대한 정보를 실시간으로 안전하고 원활하게 교환할 수 있도록 엔드투엔드 방식의 공급망 가시성을 제공

Ÿ 페이퍼리스 무역: 최종 사용자가 조직의 경계를 넘어 안전하게 문서를 제출, 확인, 승인할 수 있도록 함으로써 서류 작업을 디지털화ㆍ자동화하며, 궁극적으로 통관과 화물 이동에 걸리는 시간과 비용을 절감. 필요한 모든 승인 절차가 블록체인 기반 스마트 계약으로 이뤄져 진행 속도를 높이고 오류를 줄임

본 합작법인회사는 미국 뉴욕에 본사를 둘 예정으로, 이를 통해 선보일 블록체인 솔루션은 향후 6개월 내 관련 규제 승인 이후 공개될 예정이다.

한편, 해당 플랫폼은 IBM의 블록체인 기술을 기반으로 설계되었으며, IBM의 클라우드•블록체인 기술의 프레임이자 리눅스 재단 하이퍼레저(Hyperledger) 프로젝트의 일환인 Hyperledger Fabric 1.0. 으로 구동된다.
관리자
2018-01-17 07:18:12
故 해옹 배순태회장 1주기 추모 및 제막식행사/비문에‘백절불굴 철석정신’해운사 큰 족적 남겨
이연승선박안전기술공단 이사장 취임 100일 해양부출입해운전문지기자단 간담회
방희석 여수광양항만공사 사장 취임 1주년차질없는 미래 신성장 사업 지속 추진
4차 산업혁명 항만무인자동화 도입 시기상조다/문재인대통령 한국노총 산별 대표자 청와대 오찬 간담회
보조검수사제도 명문화로 일자리 창출 활성화 시급하다, 한국검수검정협회, 정기총회 개최 사업계획 확정
  [기사제보] 부산항발전협의..
  [기사제보] 남북 교류, 협..
  [사설칼럼] 박근혜정권 공..
  [사설칼럼] 강범구사장 사..
  [기사제보] 헌법은 어떻게 ..
  [기사제보] 해상노련성명서..
  [동정](사)한국해기사협회..
  [동정]KOEM, 현장 중심의 ..
  [동정]한국해양과학기술원..
  [구인]한국해양진흥공사 ..
  [동정]김영춘 해수부 장관..
  [동정]제12회 인천항 한마..
주소 : (100-193) 서울시 중구 을지로3가 315-4 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3472-0676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