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08월 21일 화요일 기사검색  
  APEC 선원 교육..
  해양환경공단, ..
  여수광양항만공..
  IPA, AEO공인인..
  퀴네앤드나겔의..
  DHL 익스프레스..
  CJ대한통운, 남..
  KIFFA, 청년취..
  2018 물류산업 ..
  한국선급 TCC, ..
  한전 등 관계기..
  2018년도 조선..
  독일 소비자의 ..
  완도산 전복, ..
  9월 말 한가위 ..
  주강현해양박물..
  조규열해양진흥..
  김종현해양진흥..
  조봉기선협상무..
  로지스틱스
  해양플랜트의 ..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제 목   해상노련성명서 남북 정상이 맞잡은 손, 일류 해운국가 도약의 마중물로 이어지길
번 호
 
등록일
  2018-04-27 16:36:58
글쓴이
  관리자
새로운 역사가 시작되었다.
오늘 아침, 남과 북의 정상이 금단의 선을 넘나들며 우리 국민은 물론 전 세계인들에게 평화와 희망의 벅찬 감동을 보여주었다. 우리 전국해상선원노동조합연맹(위원장 정태길)은 7만 선원을 대표해 남북 정상회담을 적극 환영하며, 이를 계기 로 한반도에 갈등과 냉전이 사라지고 영구적인 평화가 정착되길 희망한다.

오늘 보여준 두 정상의 환한 웃음은 그것만으로도 우리 국민들에게 희망을 주기에 충분했다. 한반도 비핵화는 물론 향후 통일시대를 대비해 남과 북이 상호 존중하는 가운데 교류와 협력을 이어나가길 기대한다.

아울러, 지난 2005년 채택되었던 ‘남북해운합의서’가 구체적으로 이행되어 세계 5위의 해운력을 가진 우리나라가 일류 해운국가로 도약하는데 기여하길 바라며, 북한의 선원이 우리나라 국적선에 승선 근무하는 등 개성공단 사업에 준하는 해운 분야 교류 협력의 길이 활짝 열리길 희망한다. 또 금강산 관광의 재개는 물론 남·북한 항로 개방, 물류 공유, 공동 어로 작업 등 민간 영역에서의 자유로운 경제활동과 남북 노동자의 체육·문화 교류도 충분히 보장되어야 할 것이다.

다시 한번 오늘의 남북 정상회담을 진심으로 환영하며, 전 세계 오대양에서 역사적 장면을 감격과 환호로 지켜본 우리 선원조합원들에게도 평화와 번영의 바닷길이 자유롭게 열리길 기대해본다.

2018. 4. 27.

전국해상선원노동조합연맹
국적선사 비정규직 선원 정규직 전환 시급하다
한중카페리항로 전면개방에 대비해서 사전대비책을 서둘러야 한다
임병규 한국해운조합이사장 해양부출입 해운전문지 기자단 인터뷰
故 해옹 배순태회장 1주기 추모 및 제막식행사/비문에‘백절불굴 철석정신’해운사 큰 족적 남겨
이연승선박안전기술공단 이사장 취임 100일 해양부출입해운전문지기자단 간담회
  [기사제보] 부산공동어시장..
  [기사제보] 김해공항 국제..
  [기자수첩] 선박보험료 ‘..
  [사설칼럼] 예선업공급과잉..
  [사설칼럼] 임시승선자도 ..
  [기자수첩] 청와대 공기업 ..
  [동정]KMI, 세계국제법협..
  [동정]지역경제 및 광양읍..
  [동정]여수광양항만공사 ..
  [동정]현대상선, 어린이 ..
  [동정]김영춘 해수부 장관..
  [동정]해양환경공단, 연안..
주소 : (100-193) 서울시 중구 을지로3가 315-4 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3472-0676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