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2월 10일 화요일 기사검색  
  부산해수청, 전..
  여수광양항만공..
  미국 LA에서 대..
  케이엘넷, 제10..
  김수민 의원, ..
  CJ대한통운이 ..
  수산물 수출증..
  정지궤도 미세..
  빅데이터로 어..
  KIMST 2019 R&a..
  한국선급,‘중..
  제24대 선급회..
  광양항운노조에..
  부산항만공사, ..
  한국해양대학교..
  주강현해양박물..
  장영태KMI원장
  김진하 현대상..
  『바다는 비에 ..
  고병욱,지식사..
  세월호 해난참..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제 목   김정수사장 퇴진운동 전개등 출항거부
번 호
 
등록일
  2019-09-19 04:32:19
글쓴이
  관리자
(특별 결의문)

오대양 각 해역에서 원양어선 노동자를 대표해 오늘 이 자리에 참석한 우리들은 원양어선원의 생존권을 위협하는 어떠한 사안에 대해서도 조직적인 결속과 연대로써 강력하게 분쇄해 나갈 것이다.
특히 우리는 해상노동의 열악한 환경을 도외시한 채 반 노동자적 관행을 일삼는 사조산업과 김정수를 상대로 선원존중 가치실현은 물론, 경제환경의 변화에 맞춰 정당하고 합리적인 대우를 받기위한 투쟁에 결코 주저하지 않을 것이다.
거친 황파 속에서 목숨을 담보로 일하는 우리 선원들은 그 어떤 육상근로자 못지않게 존중받아 마땅함에도 사조산업 김정수의 공식 석상에서의 막말과 횡포로 인해 선원직의 인권과 명예 그리고 존엄성의 가치가 크게 훼손되고 말았다.
따라서 이번 총력 투쟁에 참가한 우리들은 원양어선원들의 노동가치가 제대로 인정받고 사조산업이라는 특정 회사의 비상식적인 행태로 인해 더 이상 조합원들이 불이익을 받지 않도록 다음과 같이 결의한다!
하나. 우리는 선원들의 권익향상을 가로막고 업계의 퇴보를 재촉하는 사조산업의 갑질 횡포를 어떠한 방식으로도 용납하지 않을 것이며 구태 악습을 반복하는 행태에 대해 적극 저지하고 투쟁해 나갈 것임을 힘차게 결의한다!
하나. 우리는 오대양 육대주에서 피땀흘려 일하는 선원들의 신성한 노동 가치를 지속적으로 폄하해온 김정수에게 진정성 있는 사과를 요구하고 이를 이행하지 않을시 즉각적인 업계 퇴출 촉구는 물론 조직적인 대응을 전개해 나갈 것을 결의한다!
하나. 우리는 어떠한 어려움이 있더라도 원양어업의 주체인 선원들의 복지향상과 지속가능한 산업으로의 발전을 위해 더욱더 연대하여 총력 투쟁할 것임을 힘차게 결의한다!
하나. 우리는 위 결의 내용이 실현될 수 있도록 민주적 원칙 아래 조직된 현장의 연대체제를 더욱 견고히 하고 우리들의 요구사항이 관철 될 때까지 강력하게 투쟁해 나갈 것을 단호히 결의한다.
2019년 9월 18일 전국원양산업노동조합 총력투쟁 참가자 일동

김준석 해운물류국장 기자간담회개최,흥아해운 장금상선 통합법인 운영자금 정상적 대출
(이연승 한국해양교통안전공단 출범 초대이사장 특별인터뷰)‘길은 길 아닌 곳을 지나간 사람들로 인해 만들어진다’좌우명
(충남 보령항 정계지 미확보 예선추가 등록 행정심판)
남기찬 사장, 28일 취임 1주년...성과와 과제‘사람이 행복한 상생의 부산항’구현에 매진
고부가가치 항만으로 새로운 일자리 창출/부산항만산업총연합회 처녀 출범식 개최
  [기사제보] 선원복지고용센..
  [사설칼럼] 제30대 전국선..
  [기사제보] 계약직 선원에..
  [사설칼럼] 滿身瘡痍(만신..
  [기사제보] “선원들이 무..
  [사설칼럼] 선원복지센터 ..
  [동정]외상질병 파상풍 무..
  [동정]한국해양교통안전공..
  [동정]인천대에 창업지원..
  [동정]초록우산어린이재단..
  [동정]KIOST, ‘독도바다,..
  [동정]고려대학교 최고위 ..
주소 : (04550) 서울시 중구 을지로14길 8(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