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09월 21일 금요일 기사검색  
  항만배후단지 ..
  인천지역 3개 ..
  인천항-연운항 ..
  DHL 코리아, 친..
  퀴네앤드나겔의..
  IPA, AEO공인인..
  CJ대한통운, 부..
  구교훈박사 네..
  한국-러시아 민..
  한국선급, 컨테..
  선박안전기술공..
  한국선급, 해군..
  섬여행 후기 공..
  부산서구 정신..
  YGPA형 일자리 ..
  최 준 욱 해양..
  박 경 철 인천..
  최 완 현 수산..
  조봉기선협상무..
  로지스틱스
  해양플랜트의 ..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세계 최초 기지국 기반의 수중통신기술 개발 가시화

- 해수부, 해상부이와 수중기지국 간 양방향 수중통신기술 시험 성공 -

해양수산부(장관 김영춘)는 해상에 떠있는 부이와 수중에 설치되어 있는 기지국이 동시에 사진과 문자 등을 주고 받는 양방향 통신시험에 성공하였다고 밝히며, 시험 의의 및 향후 추진계획 등을 소개하였다.

수중환경*에서 수온, 염분 등의 정보를 실시간·장시간 수집하여 육상으로 전송하기 위해서는 기존의 일대일 통신체계 보다 수중에 설치된 여러 개의 기지국이 하나의 해상부이로 정보를 전송하는 분산형 통신체계가 안정적이고 효율적이다.

* 육상과 달리 매질의 밀도가 높은 수중에서는 전자파, 광파 등을 사용하지 못하고 오직 음파를 통한 제한적인 통신만이 가능

또한, 시스템 간에 서로 주파수*를 달리 하여 양방향에서 동시에 정보를 주고 받는 기술은 관측장비 뿐만 아니라 잠수함이나 다이버, 수중드론과 같은 해양장비를 실시간 통신·제어할 수 있는 핵심기술로 평가된다.

* 주파수 대역은 정보를 전송하는 통로로서 동시에 양방향 통신(송신‧수신)을 하기 위해서는 서로 다른 주파수 대역을 사용해야함

이에, 해양수산부는 수중 환경에서 실시간으로 정보를 주고 받을 수 있는 무선 통신망을 구축하기 위해 2015년부터 ‘분산형 수중 관측·제어망 개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 사업에는 주관기관인 호서대학교와 SK텔레콤, 한국원자력연구원 등 11개 기관이 참여 중이며, 수중 센서노드**–수중기지국–해상부이로 구성된 기지국 기반의 무선 수중통신망 개발을 목표로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 분산형 수중 관측·제어망 개발 : ‘15~‘21 / 총사업비 210억 원 / 호서대학교
** 해양정보를 수집하는 단말장치로 중앙시스템에 의해 제어되며, 실시간 해양모니터링 작업수행

해양수산부는 본 연구의 일환으로 6월 14일 거제도 지세포항 인근 해역에서 해상부이용 모뎀과 수심 30m 수중기지국용 모뎀(모뎀간 거리 3km) 간의 양방향 통신시험을 수행하였다. 자체 기술로 개발한 해상부이와 수중기지국 모뎀은 서로 다른 주파수 대역을 통해 문자와 사진자료를 동시에 송신하였으며, 전송한 자료를 왜곡 없이 수신하는데 성공하였다.

이번 실해역 시험 성공으로 세계 최초의 기지국 기반의 수중 통신망과 양방향 동시 통신모뎀의 상용화가 가시화되고 있는 것으로 평가된다. 해양수산부는 이번 시험결과를 바탕으로 수중센서노드를 추가한 기지국 기반의 수중통신망 테스트베드를 2021년까지 서해 등에 구축하는 것을 목표로 삼고 있다.

앞으로 수중센서노드를 추가한 기지국 기반의 수중통신기술이 상용화되면 해양환경을 실시간 모니터링하고, 이를 기초로 기후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게 된다. 해양안전 분야에서도 조류, 파고 등에 대한 정보를 선박에 실시간으로 전송하여 안전한 운항을 지원할 수 있고, 국방 분야에서는 잠수함 통신 지원과 적 잠수함 탐지 등에 유용하게 활용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기준 해양수산부 해양산업정책관은 “향후에도 지속적으로 관련 기술과 장비를 개발․보완하여 우리나라가 세계 수중 통신시장에서 선도적인 위치를 점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관리자
2018-06-17 11:43:54
(한국해운조합 창립69주년 임병규이사장 특별인터뷰)
한국선급 디지털 시대 선급의 역할 재정립 의지 천명
엠에스엘테크놀리지, 등부표 분야 작지만 강한 강소기업으로 자리잡아
국적선사 비정규직 선원 정규직 전환 시급하다
한중카페리항로 전면개방에 대비해서 사전대비책을 서둘러야 한다
  [기자수첩] 임병규이사장 ..
  [사설칼럼] 선원복지고용센..
  [기자수첩] 김양수차관 행..
  [기자수첩] 인천/제주간 카..
  [기사제보] 청와대 국민 신..
  [기사제보] 승선근무예비역..
  [동정]BPA, 추석 맞이 격..
  [동정]덕적도서 '찾아가는..
  [동정]2018년 공공부문 인..
  [동정]한국해양대 김의간..
  [동정]부산 사회적경제기..
  [동정]부산항만공사, 부산..
주소 : (100-193) 서울시 중구 을지로3가 315-4 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3472-0676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