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10월 17일 수요일 기사검색  
  신남방정책 핵..
  한국해양진흥공..
  한국선원복지고..
  DHL 코리아, 고..
  DHL 익스프레스..
  DHL 코리아, 친..
  CJ대한통운, ‘..
  이완영 의원, ..
  산지 태양광 시..
  KOMEA, 11월 글..
  제 3회 부산항 ..
  박주현 의원, ..
  여수해수청, 도..
  「제5회 해양수..
  국립등대박물관..
  최 준 욱 해양..
  박 경 철 인천..
  최 완 현 수산..
  조봉기선협상무..
  로지스틱스
  해양플랜트의 ..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부산 북항 - 원도심 잇는 국내 최대 공중 보행로 조성된다
해수부, 부산항(북항) 재개발사업지구 연결보행로 공사 실시계획 승인 ,
부산항 국제여객터미널 ~부산역 ~차이나타운 특구 총연장 950m 최대폭 60m -

해양수산부(김영춘 장관)는 부산항 국제여객터미널~부산역 구간 570m 길이의 공중보행로를 조성하는『부산항(북항) 재개발사업지구 연결보행로(보행데크) 건설공사』의 실시계획을 13일 최종 승인․고시하였다.

이 사업은 북항 재개발지역에서 원도심을 연결(부산항 국제여객터미널 ~ 부산역 ~ 환승센터 ~ 차이나타운 특구)하는 핵심 보행자 전용통로를 건설하는 핵심사업이다. 완공되면 총연장 950m(부산역사와 환승센터 250m 포함), 최대폭 60m 규모의 국내 최대 공중보행로가 마련된다.

이번에 실시계획이 승인된 부산항 국제여객터미널~ 부산역(연장 570m) 구간은 ‘부산항만공사’가 사업비 481억 원을 투입하여 올해 12월 착공, 2020년 12월에 준공할 계획이다. 이 구간 외 나머지 구간인 부산역~차이나타운 특구(연장 130m)는 부산광역시가 사업비 60억 원을 투입하여 올해 3월 착공, 2018년 12월에 준공할 계획으로 추진하고 있다.

특히, 충장로를 횡단하는 환승센터 ~ 부산역 구간(연장 200m, 폭 60m)은 시민의 휴식 및 문화공간으로 활용 할 수 있도록 다목적 광장을 조성하고 자동보행로(무빙워크)를 설치하여 보행자의 이용편의를 제공하였다.

공중 보행로가 완공되면 원도심과 북항 재개발지역 간 중추적인 연결기능 역할과 보행동선이 획기적으로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이를 통해 북항재개발지역 방문객이 원도심을 쉽게 오갈 수 있게 되어 원도심 관광이 활성화되고 지역경제를 살리는 데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한편 해외의 경우를 살펴보면, 스페인 바르셀로나시 람블라스(Rambla) 거리는 항만재개발을 통해 재개발지역과 원도심에 있는 재래시장이 자연스럽게 이어지도록 전용 보행시설(연장 1.5km)을 설치하였다. 이를 통해 재개발지역에서 해양관광과 휴양을 즐기고, 원도심에서 식사 및 쇼핑을 즐길 수 있어 연간 800만명 이상의 관광객이 방문하여 지역경제에 활력을 더해주고 있다.

정성기 해양수산부 항만지역발전과장은 “공중보행로가 조성되면 원도심과 북항재개발지역과의 연계성이 강화되어 침체된 원도심의 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며, “원도심 접근성 강화를 위해 보행 전용시설 설치를 적극 확대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관리자
2017-10-16 21:04:12
지방해운대리점업계 과당경쟁 덤핑요율등 시장질서 난립
(한국해운조합 창립69주년 임병규이사장 특별인터뷰)
한국선급 디지털 시대 선급의 역할 재정립 의지 천명
엠에스엘테크놀리지, 등부표 분야 작지만 강한 강소기업으로 자리잡아
국적선사 비정규직 선원 정규직 전환 시급하다
  [기사제보] 해운대리점협회..
  [기사제보] 선원 유족급여..
  [기자수첩] 5백톤이하 소형..
  [사설칼럼] 정태순회장의 ..
  [사설칼럼] 김영춘장관 학..
  [사설칼럼] 고위 공직자는 ..
  [동정]지역사회 상생·나..
  [동정]해양환경공단, 한성..
  [동정]IPA,「2018 국가생..
  [동정]IPA, 2018적십자 바..
  [동정]국립해양박물관 건..
  [동정]울산항, 산업재해 ..
주소 : (100-193) 서울시 중구 을지로3가 315-4 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3472-0676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