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01월 18일 목요일 기사검색  
  현대상선, IT경..
  위동항운유한공..
  해수부, 항만국..
  팬퍼시픽항공, ..
  DHL 코리아, 여..
  DHL 코리아, 경..
  머스크-IBM, 블..
  CJ대한통운, 고..
  CJ대한통운, 택..
  조속한 주식 거..
  Korea P&I,..
  “한국선급, 포..
  호주.미국 육류..
  IPA, 국제해양..
  여수해수청 여..
  고상환 울산항..
  이연승 선박안..
  윤 종 호 여수..
  로지스틱스
  해양플랜트의 ..
  (사)한국해기사..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IPA, IPS, 인천북항 동부부두 밀입국시도자 검거
인천항만공사(www.icpa.or.kr, 사장 남봉현)는 인천 북항 동부부두에 정박한 ‘NEW SILK ROAD 2호’에서 해상을 통해 밀입국을 시도하던 중국인 1명을 발견하여 검거하였다고 16일 밝혔다.

인천항보안공사 종합상황실의 CCTV 모니터링를 통해 초기 발견하고 대기중인 기동반를 초동 투입하는 등 신속하게 전파하여 인천해양경찰서를 비롯한 유관기관이 즉각 출동하여 06시 11분 해상에서 검거하였다.

중국인 선원인 Q씨는 16일 오전 05시 42분 인천 북항 동부부두에 접안 중이던 3000TEU급 벌크화물선의 선미부근에서 밧줄을 타고 바다로 뛰어든 것으로 알려졌으며, 2014년 3월 25일부터 2016년 1월 20일까지 불법체류하다 자진출국 후 정상적인 방법으로는 우리나라에 입국하지 못하게 되자, 한국으로 들어오는 화물선에 승선한 뒤 밀입국을 계획하고 시도했던 것으로 파악된다.

한편, 인천항만공사와 인천항보안공사는 지난 장기간의 추석 연휴기간을 대비하여 인천항 항만보안 특별점검을 공동으로 시행하는 등 다가오는 연말연시을 대비하여 항만보안 경계강화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관리자
2017-10-16 21:05:53
제18대 도선사협회장 선거를 앞둔 차기 신임 회장에게 바란다, 한국도선사협회, 도선사회 도선공제협동조합 새로운 단체 설립해야
출범 70주년을 맞이한 한국해양대학교 총동창회 발자취
인천항 1항로 계획수심 14미터 확보 시급하다,지역 여야의원들 부산신항에 비해 역차별 지적
‘삼부해운’ 반세기를 넘어 100년기업 성장 기원, 창립50주년 기념식 개최
평택 여수항 자유계약제 예선투입 ‘과잉논란’ 대형선화주 차명진출 리베이트 관행 시장혼탁
  [기사제보] 선박황산화물배..
  [기자수첩] 선원노동단체 ..
  [기자수첩] 여수예선업체 ..
  [기자수첩] 해양부 국장급 ..
  [사설칼럼] 세월호 관련 선..
  [기사제보] 김인현 (고려대..
  [인사]부산항만공사, 전보..
  [동정]강준석 해수부 차관..
  [결혼]양홍근 선주협회상..
  [결혼]최영대 항운노련사..
  [결혼]김두영SK해운노조위..
  [동정]이사부호의 북서태..
주소 : (100-193) 서울시 중구 을지로3가 315-4 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3472-0676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