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01월 21일 기사검색  
  김기웅 협회 신.. [유료]
  IPA, '18년 인..
  한중 양국, 카..
  팬퍼시픽항공, ..
  DHL 코리아, 여..
  DHL 코리아, 경..
  CJ대한통운 ‘..
  머스크-IBM, 블..
  CJ대한통운, 고..
  한국선급, KR e..
  조속한 주식 거..
  Korea P&I,..
  울산항만공사, ..
  최병권.김순갑...
  해수부 세월호 ..
  조승우 신임 세..
  고상환 울산항..
  이연승 선박안..
  로지스틱스
  해양플랜트의 ..
  (사)한국해기사..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대한해운, 현대중공업그룹과 선박건조계약 체결
해외 화주와의 25년 장기운송계약 투입을 위한 선박 건조 계약
국내 조선업 발전 지원과 상생을 위해 국내 건조 결정

대한해운은 금일 계동에 위치한 현대중공업 서울사무소에서 25년 장기운송계약 투입 예정 선박에 대한 건조계약을 체결하였다. 계약금액은 약 1,848억원이다.

이날 서명식은 SM그룹 우오현 회장, 대한해운 김용완 대표이사, 현대중공업그룹선박해양영업본부 정기선 전무 등 양사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되었다.

계약 선박은 325,000 DWT급 초대형광탄선(VLOC; Very Large Ore Carrier) 2척으로 대한해운이 막바지 협상을 진행중인 해외 화주와의 25년 장기운송계약에 투입할 선박으로 알려지고 있다. 2척의 선박은 2019년 4분기와 2020년 1분기에 각각 인도될 전망이다.

금번 현대중공업그룹으로의 선박 발주는 최근까지 수주 가뭄을 겪고 있는 국내 조선업 지원을 위한 우오현 회장의 전격적인 결정으로 해운업과의 상생 발전을 위한 투자 차원으로 알려지고 있다.

조선업이 어려움을 겪으면 한국경제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우려이기도 하다.

대한해운은 2013년 11월 SM그룹 편입이후 지속적으로 국내 조선소에 선박을 발주하고 있다.

올 상반기에도 삼성중공업에 LNG 선박 2척을 발주하였으며, 최근까지 인도된 174,000 CBM급 LNG 선박 2척과 207,000 DWT 벌크선 4척은 각각 대우조선해양과 대한조선이 건조하였다.

현재 대한해운은 포스코, 한국가스공사, 한전 등 총 33척의 전용선 계약을 보유중에 있으며, 국내 및 해외 장기운송계약 입찰에서 꾸준하게 수주를 하고 있어 향후 조선업과의 상생 발전을 위한 선박 투자 또한 지속될 것으로 전망된다.
관리자
2017-10-26 17:03:08
보조검수사제도 명문화로 일자리 창출 활성화 시급하다, 한국검수검정협회, 정기총회 개최 사업계획 확정
제18대 도선사협회장 선거를 앞둔 차기 신임 회장에게 바란다, 한국도선사협회, 도선사회 도선공제협동조합 새로운 단체 설립해야
출범 70주년을 맞이한 한국해양대학교 총동창회 발자취
인천항 1항로 계획수심 14미터 확보 시급하다,지역 여야의원들 부산신항에 비해 역차별 지적
‘삼부해운’ 반세기를 넘어 100년기업 성장 기원, 창립50주년 기념식 개최
  [기사제보] 선박황산화물배..
  [기자수첩] 선원노동단체 ..
  [기자수첩] 여수예선업체 ..
  [기자수첩] 해양부 국장급 ..
  [사설칼럼] 세월호 관련 선..
  [기사제보] 김인현 (고려대..
  [동정]강준석 해수부 차관..
  [동정]김영춘 해수부 장관..
  [동정]해양수산부 인사발..
  [인사]부산항만공사, 전보..
  [동정]강준석 해수부 차관..
  [결혼]양홍근 선주협회상..
주소 : (100-193) 서울시 중구 을지로3가 315-4 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3472-0676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