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07월 16일 월요일 기사검색  
  목포항 및 흑산..
  IPA, 원양지역 ..
  국적선 탈황장..
  이동식 발송물 ..
  DHL 코리아 글..
  DHL, 미래 물류..
  UN 지속가능발..
  KMI, 2018년도 ..
  CJ대한통운 퀴..
  한국선급, 국가..
  선급 유럽위원..
  한국선급 박주..
  해양환경공단,..
  동해해경청 특..
  해양환경공단,..
  주강현해양박물..
  조규열해양진흥..
  김종현해양진흥..
  로지스틱스
  해양플랜트의 ..
  (사)한국해기사..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중.몽.러 삼국과‘新북방물류’정책 공유의 장 열려
해수부, 11.23 부산에서 2017 북방물류 국제콘퍼런스 개최

북방물류시장*의 현재와 미래를 한 눈에 볼 수 있는 자리가 마련된다. 해양수산부(장관 김영춘)는 23일(목) 오전 10시부터 부산 웨스틴조선 호텔에서 ‘2017 북방물류 콘퍼런스’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 북방물류시장 : 몽골 동부, 중국 동북3성, 러시아 극동지역 등 유라시아 대륙 동쪽 관문을 지칭

이번 행사는 2015년부터 시작하여 올해 세 번째로 개최되는 국제 콘퍼런스로, 우리나라 외에 중국, 러시아, 몽골의 정부 인사, 학계, 민간 기업인 등 약 10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이번 콘퍼런스는 지난 9월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열린 제3차 동방경제포럼에서 발표된 신(新)북방정책 비전 중 물류 분야의 협력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된 자리이다.

‘신(新)북방물류 : 도전과 과제’를 주제로 각국의 최신 정책, 개발 계획 및 신규 물류 사업을 공유하고, 관련국가 간 협력방안을 모색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세부적으로는 ▲ 주요국 지역물류 개발계획 ▲물류기업의 새로운 물류사업 ▲ 북방물류시장의 현실과 과제 등을 주제로 발표하고 토론할 계획이다.

중국‧몽골‧러시아는 북방지역의 발전을 위해 다양한 정책을 추진 중이다. 중국은 자국 주도의 유라시아 교통‧물류 네트워크 구축을 위한 ‘일대일로’ 전략을 진행 중이며, 러시아는 시베리아 및 극동 개발을 위한 ‘동방정책’을 추진 중이다. 몽골 역시 중국과 러시아 사이에서 지리적 위치를 활용하는 ‘초원의 길’ 계획을 주창하고 있다.

본 콘퍼런스에서는 이러한 각국의 주요 대외경제정책 중 물류 분야의 사업을 발표하고 논의하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이러한 논의를 바탕으로, 향후 중국‧몽골‧러시아 등 관련 국가와 협력 사업을 발굴하고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엄기두 해양수산부 해운물류국장은 “북방지역은 지정학적 중요성은 물론, 유라시아 대륙으로의 진출입을 위한 새로운 물류 경로로 부각되고 있다.”라며, “이번 콘퍼런스가 국내 해운 물류 기업이 북방물류시장의 동향을 파악하고, 진출 가능성을 검토해보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관리자
2017-11-22 17:27:31
국적선사 비정규직 선원 정규직 전환 시급하다
한중카페리항로 전면개방에 대비해서 사전대비책을 서둘러야 한다
임병규 한국해운조합이사장 해양부출입 해운전문지 기자단 인터뷰
故 해옹 배순태회장 1주기 추모 및 제막식행사/비문에‘백절불굴 철석정신’해운사 큰 족적 남겨
이연승선박안전기술공단 이사장 취임 100일 해양부출입해운전문지기자단 간담회
  [기사제보] 한국해양진흥공..
  [기사제보] 세창강백용변호..
  [기사제보] 국회 후반기 원..
  [기자수첩] 임병규이사장에..
  [기자수첩] 오거돈 박남춘 ..
  [기사제보] 인사 적폐청산 ..
  [동정] 해양환경공단, 청..
  [동정]IPA, 김종식-선원표..
  [동정]해양환경공단, 해양..
  [동정]여수광양항만공사, ..
  [동정]KIOST 부산신청사 ..
  [동정]대이작도에서 프로..
주소 : (100-193) 서울시 중구 을지로3가 315-4 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3472-0676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