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05월 20일 기사검색  
  IPA, 협력 중소..
  ㈜KSS해운, 신..
  흑산도항, 영해..
  DHL 코리아, 10..
  온도-습도 민감..
  DHL 코리아, 전..
  CJ대한통운 부..
  CJ대한통운, 아..
  인텔리안테크, ..
  IPA,「2018 국..
  대한해운, 에쓰..
  LNG 추진선박 ..
  미래 북극 정책..
  대한민국 해양..
  IPA, 남북경제..
  우동식국립수산..
  이연승 선박안..
  방희석여수광양..
  로지스틱스
  해양플랜트의 ..
  (사)한국해기사..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한중 양국, 카페리 선박 추가 투입키로
군산-석도 추가선박 투입, 대산-용안 금년 내 항로개설 가능성 커져

해양수산부(장관 김영춘)는 1월 17일(수)부터 18일(목)까지 중국 쿤밍에서 개최된 제25차 한․중 해운회담에서 한-중 항로를 점진적으로 개방하기로 합의하고 합의서에 공동 서명하였다. 이번 회담에는 한국 해양수산부 엄기두 해운물류국장과 중국 교통운수부 수운국 이계용(易繼勇) 부국장이 각각 수석대표로 참석하였다.

한․중 해운회담은 지난 ’93년부터 양국이 교차로 개최하여 왔으며, 양국 해운시장의 건전한 발전을 도모하고 산업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하여 한-중 항로 개방을 위한 협력사항 및 카페리 항로 개설 등을 논의하였다.

먼저, 양국은 한-중 항로의 점진적 개방을 위해서 필요한 기준과 시기에 대하여 양국 민간협의체(한중카페리협회와 황해정기선사협의회)에서 방안을 마련한 후 양국 정부 간에 추후 논의하여 정하기로 합의하였다.

또한 군산-석도(중국 산동) 간 카페리 항로에 선박을 추가 투입키로 합의함에 따라 현행 주 3항차에서 향후 주 6항차로 서비스 횟수가 늘어날 예정이다.

지난 24회 회담에서 투입 선박의 선종을 쾌속선에서 카페리선으로 변경하는 등 운항을 준비해 온 대산-용안(중국 산동)간 카페리 항로에 관해서도 보다 구체적인 합의가 이루어졌다. 이번 회담에서 양국 간에 투입 선박의 선령기준 등을 합의하고 조속히 운항을 시작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로 함에 따라, 금년 내 운항을 개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아울러, 양국은 한-중 항로 카페리선의 안전 관리가 충분히 이루어질 수 있도록 상호 협력하기로 논의하였고 또한 상대국에서 자국 선사들이 겪는 애로사항을 해소하는 것에 대해서도 적극 협의하기로 하였다.

엄기두 해양수산부 해운물류국장은 “이번 회담에서 논의된 내용을 바탕으로 수출입화물의 원활한 해상수송서비스 제공과 한중 카페리선을 통한 양국 간 관광 교류가 더욱 활성화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관리자
2018-01-19 09:36:08
故 해옹 배순태회장 1주기 추모 및 제막식행사/비문에‘백절불굴 철석정신’해운사 큰 족적 남겨
이연승선박안전기술공단 이사장 취임 100일 해양부출입해운전문지기자단 간담회
방희석 여수광양항만공사 사장 취임 1주년차질없는 미래 신성장 사업 지속 추진
4차 산업혁명 항만무인자동화 도입 시기상조다/문재인대통령 한국노총 산별 대표자 청와대 오찬 간담회
보조검수사제도 명문화로 일자리 창출 활성화 시급하다, 한국검수검정협회, 정기총회 개최 사업계획 확정
  [기사제보] 부산항발전협의..
  [기사제보] 남북 교류, 협..
  [사설칼럼] 박근혜정권 공..
  [사설칼럼] 강범구사장 사..
  [기사제보] 헌법은 어떻게 ..
  [기사제보] 해상노련성명서..
  [동정](사)한국해기사협회..
  [동정]KOEM, 현장 중심의 ..
  [동정]한국해양과학기술원..
  [구인]한국해양진흥공사 ..
  [동정]김영춘 해수부 장관..
  [동정]제12회 인천항 한마..
주소 : (100-193) 서울시 중구 을지로3가 315-4 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3472-0676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