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09월 23일 월요일 기사검색  
  BPA, 연변대와 ..
  한국해운연합에..
  현대상선, 해외..
  해양수산부는 ..
  ‘광양항 배후..
  UPA, 울산항 유..
  미국, 우리나라..
  해양수산인재개..
  2020년 친환경 ..
  불법 인터넷 경..
  태국, 김, 어묵..
  KOMEA, 러시안..
  제19회 국제 연..
  KSA, 한반도 평..
  KSA, 「2019 연..
  홍종욱인천청장
  엄기두수산정책..
  박경철부산청장
  고병욱,지식사..
  세월호 해난참..
  주성호 전차관..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부산항 선박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선박추돌예방시스템 구축 추진


부산항만공사(BPA, 사장 남기찬)는 부산항 입·출항 선박의 충돌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최신 IT기술을 도입한 선박추돌예방시스템을 신항에 구축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신항 주요 지점에 지능형 CCTV를 신규 설치하여 상시 선박접안상태를 확인하고 선박추돌예방 및 안벽 작업자의 안전사항을 실시간으로 관찰하는 시스템을 구축하는 것이다. 구축기간은 다음달부터 11월까지 2개월로 예상하고 있다.

BPA는 나아가 최신 IT기술을 접목(완전 자동화)하여 사람의 개입 없이 선박추돌예방시스템을 구성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부산항만공사 재난안전실은 내년에 신항 주요 지점에 추가로 지능형 CCTV 증설 및 개인휴대폰 영상제공서비스 기능 등을 통하여 ‘안전한 부산항’을 위해 차질 없이 추진할 계획이다.
관리자
2019-09-10 17:13:25
(충남 보령항 정계지 미확보 예선추가 등록 행정심판)
남기찬 사장, 28일 취임 1주년...성과와 과제‘사람이 행복한 상생의 부산항’구현에 매진
고부가가치 항만으로 새로운 일자리 창출/부산항만산업총연합회 처녀 출범식 개최
(제24회 바다의 날 기획특집)연태훼리 ‘푸른돌고래’호 승선취재
박영안KP&I회장, “세계적인 클럽으로 성장 시킬 터”해운기자단과 간담회
  [기자수첩] 문성혁장관기자..
  [기자수첩] 김정수사장 퇴..
  [기사제보] 골든레이호 23..
  [기사제보] 생활물류서비스..
  [기자수첩] 평생 ‘꽃길만 ..
  [기사제보] 복지포인트는 ..
  [동정]해양환경공단, 선박..
  [동정]전해노련, 2019년도..
  [동정]해양환경공단, 청렴..
  [동정]해양 미세플라스틱 ..
  [동정]혜택에 관한 심포지..
  [동정]‘해양교육·해양문..
주소 : (04550) 서울시 중구 을지로14길 8(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