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2월 08일 기사검색  
  인천항 화물 창..
  흥아해운과 장..
  여수·광양항 ..
  케이엘넷, 제10..
  김수민 의원, ..
  CJ대한통운이 ..
  정지궤도 미세..
  빅데이터로 어..
  군산해경 3010..
  한국선급,‘중..
  제24대 선급회..
  KP&I, 세계..
  북극을 향해, ..
  박승기이사장, ..
  해양수산연수원..
  주강현해양박물..
  장영태KMI원장
  김진하 현대상..
  『바다는 비에 ..
  고병욱,지식사..
  세월호 해난참..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KSA, 창립 제70주년 기념식 성료
신규 CI 및 미션, 비전 선포
지나온 70년을 바탕으로 새롭게 태어날 것

KSA(한국해운조합·이사장 임병규)가 창립 70주년을 맞이하여 기념행사를 개최하고, 조합의 새로운 미래상을 제시했다.
KSA는 지난 18일 여의도 전경련회관 컨퍼런스센터에서 해양수산부 문성혁 장관, 국회 오영훈 의원, 강창일 의원, 김성태 의원, 안상수 의원, 김학용 의원, 이용호 의원, 정유섭 의원, 김삼화 의원 등을 비롯한 내빈 및 조합원 등 약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창립 70주년 행사를 성황리에 마쳤다.
이날 행사는 김현욱 前 KBS아나운서가 진행을 맡아 포토존 및 사진전 운영, 개회사 및 기념사, 연혁보고, 참석 내빈 축사, 공모전 우수자와 창립기념유공자 시상 및 기념행사 등의 순서로 이어졌으며, 특히 LED 대북 퍼포먼스를 통해 NEW 미션·비전·CI를 선포하며, 조합의 새로운 미래상을 공개하였다.
선포식 세레모니를 통해 공개된 조합의 새로운 미션은 “함께하는 해운가족, 풍요로운 해양강국”으로, 해운업 발전을 통해 국가경제의 균형발전을 도모하는 조합의 법적 설립목적을 담아, 해운가족과 함께 대한민국을 풍요로운 해양강국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조합이 이바지 하겠다는 뜻으로 해석된다.
새로운 비전은 “변화를 넘어 희망으로, KSA·한국해운조합”으로 해운가족을 도와 현재 해운산업의 어려운 환경을 극복하고, 희망찬 미래로 도약하도록 앞장서겠다는 뜻을 담았다.
한편, 이날 공개된 조합의 신규 CI는 영문 약칭인 ‘KSA’를 표현한 워드마크 형태로, 해운을 의미하는 Shipping의 약자인 ‘S’에 연결된 두 개의 상승하는 평행한 선으로 조합원과 동반성장하며 앞으로 발전해 나아가고자 하는 해운조합의 의지를 적극 표현하였다.
KSA 고성원 회장은 개회사를 통해 “지난 70년 동안 조합에 대한 신뢰와 지원, 협조를 아끼지 않으셨던 수많은 조합원과 해운가족에게 진심어린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며 “우리 해운을 향한 해운가족들의 열정과 애정이 대한민국의 내일을 만드는 희망의 씨앗이 될 수 있도록, 더 많은 정책적 지원과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또한, 기념사를 발표한 임병규 이사장은 “우리 해운조합은 2,200여 조합원을 위해 존재하는 조직이자, 조합원 그 자체”라며, “조합원의 많은 어려움과 갈등을 적극 해소하고 조합법 개정 등으로 실효성 있는 지원과 역할을 확대해 나가는 한편, 조합 사업 또한 신뢰를 통해 더욱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뜻을 밝혔다.
KSA·한국해운조합은 1949년 9월 21일 대한해운조합연합회로 그 뜻을 시작하여, 국내 유일의 종합 해상 보험체계를 구축하고 여객선 전산매표 및 터미널 운영, 조합원을 위한 석유류 및 자재공동 구입 등의 사업과 조합원을 위한 각종 정책지원 활동을 다양하게 펼쳐나가며, 2,200여 조합원사와 4,400여 선박 척수가 등록되어있는 우리 해운업계에 중추 기관으로 성장하였다.
관리자
2019-09-11 09:32:54
김준석 해운물류국장 기자간담회개최,흥아해운 장금상선 통합법인 운영자금 정상적 대출
(이연승 한국해양교통안전공단 출범 초대이사장 특별인터뷰)‘길은 길 아닌 곳을 지나간 사람들로 인해 만들어진다’좌우명
(충남 보령항 정계지 미확보 예선추가 등록 행정심판)
남기찬 사장, 28일 취임 1주년...성과와 과제‘사람이 행복한 상생의 부산항’구현에 매진
고부가가치 항만으로 새로운 일자리 창출/부산항만산업총연합회 처녀 출범식 개최
  [기사제보] 선원복지고용센..
  [사설칼럼] 제30대 전국선..
  [기사제보] 계약직 선원에..
  [사설칼럼] 滿身瘡痍(만신..
  [기사제보] “선원들이 무..
  [사설칼럼] 선원복지센터 ..
  [동정]외상질병 파상풍 무..
  [동정]한국해양교통안전공..
  [동정]인천대에 창업지원..
  [동정]초록우산어린이재단..
  [동정]KIOST, ‘독도바다,..
  [동정]고려대학교 최고위 ..
주소 : (04550) 서울시 중구 을지로14길 8(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