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년 04월 25일 토요일 기사검색  
  “해양환경 분..
  고려해운, Glob..
  인천항 백주대.. [유료]
  사물인터넷, 물..
  DHL코리아, 바..
  DHL코리아, 고..
  물류서비스 기..
  여객&#8228..
  인도네시아 교..
  폐기물 배출해..
  부산항, Green ..
  한국선급, 싱가..
  인천해사고등학..
  동해해경서장, ..
  정부3.0 체험마..
  목익수선박안전..
  김홍선해양기업..
  이윤수항만물류..
  우송대 구교훈 ..
  < 3PL 운영..
  <해양과 문..
  군사모
  KMI원우회
  부오회
우리 기업 중국 내수 물류시장 진출 지원
KMI, 한・중 수교 20주년 기념, 중국 지역물류세미나 개최

□ 한국해양수산개발원(원장 김학소, KMI)은 한・중 수교 20주년을 맞아 오는 14일과 16일 중국 허난성 정저우(郑州)와 신장 위구르 자치구 우루무치(乌鲁木齐)에서 「2012년 KMI 중국 지역물류세미나」를 개최한다.

□ 이번 세미나가 열리는 정저우와 우루무치는 중국의 ’차세대 물류거점‘이자 한국과 중앙아시아, 유럽을 연결하는 TCR(Trans China Railway)의 주요 거점으로 앞으로 중국 물류시장의 핵심성장지역으로 부각되는 곳이다.

□ 정저우에서 개최되는 제6차 세미나(14일)에서는 쓰치앙(史强) 허난성 현대물류연구원 원장이 ‘허난성 물류발전 추세와 투자여건 및 한중 협력방안’을, 양쯔핑(杨志平) 허난창통운수 동사장이 ‘정저우시 물류기업 현황 및 발전방향’을, 황선도 범한판토스(중국) 중국 총괄본부장이 ‘우리 물류기업의 내륙진출 동향 및 정저우 진출 계획’을 발표한다.

□ 우루무치에서 개최되는 제7차 세미나(16일)에서는 끄어쥐(葛炬) 신장농업대학교 물류공정연구소 소장이 ‘신장 변경물류 발전추세 및 한중 협력방안’을, 꾸어진(郭锦) COSCO Logistics(우루무치) 총경리가 ‘신장 물류수요 특징과 서비스 개선방안’을, 류제엽 서중물류 대표이사가 ‘TCR 운영 현황 및 활성화 방안’을 발표한다.

□ KMI 중국 지역물류세미나는 중국 물류 전문가뿐만 아니라 범한판토스, 대한통운, (주)한진, 서중물류, 극동물류(극동 IFS), STX-Panocean, 고려해운 등 우리나라 해운・물류기업 및 다수의 중국 물류기업이 참가, 중국 내수물류시장과 TCR 물류거점 진출 방안 및 협력 방안을 모색하는 자리이다.

□ 「KMI 중국 지역물류세미나」는 2010년부터 시작돼 지금까지 랴오닝성 다롄(大连), 쓰촨성 청두(成都), 광동성 선전(深圳), 윈난성 쿤밍(昆明), 산시성 시안(西安) 등에서 5차례 개최된 바 있다. KMI는 한・중 FTA 협상 개시 선언 등으로 더욱 확대될 한・중 물류협력을 강화하고, 우리 기업의 중국 내수물류시장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올 하반기에도 이 같은 세미나를 열 계획이다. 또한 2005년부터 중국 현지에서 운영하고 있는 ‘KMI 중국연구센터(상해)’의 기능 및 역할을 확대할 방침이다.
김선희기자
2012-05-10 07:24:37
한국선급, ‘세월호 사고후 이렇게 달라진다’마부위침(磨斧爲針)각오로 신뢰받는 기관으로 매진
선박안전기술공단 목익수이사장 해양부출입기자단 간담회
해양환경관리공단 장만이사장 해양수산부 출입기자단 공동 간담회
윤수훈한중카페리협회 회장 해수부출입기자단공동인터뷰
“임기내 현안사항 해결은 전국 도선사 가족덕분”나종팔 도선사협회장, 해수부 출입기자단 신년간담회
  [사설칼럼] 공기업 단체장 ..
  [기자수첩] 세종시 공무원 ..
  [기자수첩] 유기준장관세월..
  [사설칼럼] 명퇴공직자설자..
  [사설칼럼] 공기업예선업진..
  [사설칼럼] 적자생존(適者..
  [동정]한국해양대, 영도경..
  [동정]주한캐나다대사 부..
  [부음]팬스타그룹김정문고..
  [동정]장애인의 날 맞이 ..
  [동정]KMI, 독도전문연구..
  [동정]말레이시아 해사청..
주소 : (100-193) 서울시 중구 을지로3가 315-4 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3472-0676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