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04월 26일 목요일 기사검색  
  여수해수청, 민..
  해운조합, 연안..
  한국해운조합, ..
  아이스하키 국..
  DHL 코리아, ‘..
  온라인 발송 솔..
  장애우와 함께 ..
  CJ대한통운, 미..
  CJ대한통운, 서..
  중국 조선해양..
  선박안전기술공..
  머스크라인, 40..
  모두 함께 손에..
  무인도서의 보..
  마리나산업의 ..
  우동식국립수산..
  이연승 선박안..
  방희석여수광양..
  로지스틱스
  해양플랜트의 ..
  (사)한국해기사..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선박안전기술공단, 제 2회중소선박 안전기술 포럼성료

-캐나다, 일본, 노르웨이 등 국내·외 전문가 200여명 참여해 중소선박 안전기술 공유-

선박안전기술공단(이사장 목익수)은 10일 부산 노보텔 앰버서더호텔에서 “Big Safety for Small Ships”라는 슬로건 하에 전 세계 중소형 선박의 안전향상을 위한 제2회『중소선박 안전기술 포럼』을 성황리에 개최했다.

이번 포럼에는 캐나다 메모리얼 대학 해양수산연구소, 일본 소형선박검사기구, 노르웨이해사청, 인도네시아 교통부, 싱가포르 해사청, 해양수산부, 중소조선연구원, 조선해양·해사·수산계 대학 및 중소조선업체 등 국내·외 약 200여명의 관계자가 참석했다.

포럼에서는 총회에 이어 어선 안전정책, 여객선 안전기술 및 사고대응, 일반화물선 안전기술 및 LNG기술, 레저선 안전기술 및 안전구조 등 총 4개의 주제로 발표가 진행됐다.

포럼에 참석한 노르웨이, 캐나다 등 6개국 참가자들은 지난해 포럼창립이후 기술협력 강화 등을 목표로 분과위원회를 조직해 활동해 왔다. 특히 이번 포럼을 통해 친환경 선박인 LNG 연료 추진선박과 연안여객선의 차세대 안전기술 등의 위원회 활동 결과를 발표했으며, 안전기술 및 정책에 대한 국내외 이슈 등을 공유했다.

세계적으로 대형선박의 안전관련 기술과 규범 등은 국제해사기구와 같이 잘 갖춰진 편이지만, 중소형 선박의 경우 상당수 국가에서 관리 사각지대에 있어 인명사고나 해양오염 사고의 위험에 취약한 실정이다.

이에 공단은 지난해 국제 중소선박 안전기술 포럼을 창립해 레저 보트, 연안여객선, 내항 화물선, 연안어선의 안전성을 높이기 위한 연구 활동을 주도 하고 있으며, 지난 9일 캐나다 메모리얼 대학 해양수산연구소와 기술협약을 맺는 등 국제 기술교류도 활발히 진행 중이다.

포럼 의장인 공단 목익수 이사장은,“지난해 포럼을 창립한 이후 중소형 선박의 안전관리체계 개선을 위해 어선, 여객선, 화물선, 레저선 총 4개 분과에 각 전문가들로 구성된 위원회 활동이 활발히 이뤄졌다. 이번 2회 포럼을 통해 국내외 중소선박의 해양사고 대책을 공유하는 것은 물론, 최신 기술개발 및 보급으로 관련 산업 발전에 기여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공단은 이번 포럼을 통해 중소형 선박의 해양사고 저감 방안을 마련하는 한편, 세계 중소형 선박 안전 분야를 선도함으로써 국내 기업들의 해외시장 진출과 같은 경제적 부가가치도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관리자
2017-11-10 15:14:49
故 해옹 배순태회장 1주기 추모 및 제막식행사/비문에‘백절불굴 철석정신’해운사 큰 족적 남겨
이연승선박안전기술공단 이사장 취임 100일 해양부출입해운전문지기자단 간담회
방희석 여수광양항만공사 사장 취임 1주년차질없는 미래 신성장 사업 지속 추진
4차 산업혁명 항만무인자동화 도입 시기상조다/문재인대통령 한국노총 산별 대표자 청와대 오찬 간담회
보조검수사제도 명문화로 일자리 창출 활성화 시급하다, 한국검수검정협회, 정기총회 개최 사업계획 확정
  [기사제보] 민선7기 부산시..
  [기사제보] 청와대 해양전..
  [기사제보] 선원 고용 없는..
  [기사제보] 해운재건 5개년..
  [기사제보] 전국해상선원노..
  [기사제보] 부발협성명서
  [동정]해양환경관리공단, ..
  [동정]해양환경관리공단, ..
  [동정]김영춘 해수부 장관..
  [인사]해양부국장급인사
  [동정]해양환경관리공단 2..
  [동정]제24차 국제도선사..
주소 : (100-193) 서울시 중구 을지로3가 315-4 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3472-0676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