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03월 20일 수요일 기사검색  
  울산항 컨테이..
  항만 근로자의 ..
  2019년도 항만..
  직영 접수처 고..
  DHL 코리아, 천..
  DHL, 글로벌 연..
  박주현 의원, ..
  단골 변명 문성..
  CJ대한통운, 3..
  위험물검사원, ..
  윤준호 의원, ..
  석도국제훼리 6..
  군산해경서장, ..
  안전복지 표준..
  2022년까지 항..
  김종성항만물류..
  문성혁해양부장..
  김 태 석 평택..
  고병욱,지식사..
  세월호 해난참..
  주성호 전차관..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중국 조선해양기자재 글로벌 비즈니스 상담회
한국조선해양기자재공업협동조합(KOMEA, 이사장 박윤소)은 2016년 설립한 KOMEA 중국 상해 거점기지와 함께 4월 27일(금) ‘2018 중국 조선해양기자재 글로벌 비즈니스 상담회(Global Marine Business Plaza in China 2018)’를 상해에서 개최한다.

대양조선소, 상해조선소를 포함한 조선소 및 설계원 등의 중국 주요 바이어 19개사와 오리엔탈정공, 엔케이, 대천 등을 포함한 12개 국내 조선해양기자재기업이 참가한다.
국내기업들의 프리젠테이션을 시작으로 협력 네트워킹으로 진행되는데, 이는 중국 기업과 한국 조선해양기자재 기업이 만나 Sales 및 A/S 상담을 진행하면서 기술적 논의와 해외 시장 진출 후 추가적으로 발생하는 수요 및 After Market 활용 등에 대한 파트너십 구축 및 국산화 제품의 브랜드 제고에 목적을 두고 있다.

또 KOMEA는 이번 상담회 중, 상해선박공업협외와 업무협약식을 가진다. 양기관의 비즈니스 관계 강화를 위한 실용적 기틀을 마련하고, 상호 경제적 목표 달성을 위한 협력 방안 모색하여 양기관의 공동 번영과 양국가의 조선산업 발전에 기여하고자 함이다.
상해선박공업협회는 1993년에 설립되어 현재 조선소, 중국조선기자재업체, 무역업체 등으로 100여개사가 협회원으로 있으며, 상해를 비롯해 강소, 절강지역으로 분포되어 있는 회원사들의 제품을 알리기 위해 힘쓰고 있다.

관리자
2018-04-25 17:10:10
전국항운노조연맹과 한국항만물류협회 노사간 로테르담 상해 청도 롱비치항 시찰 현장르포
선주가 믿고 맡길 수 있는 선박관리 전문기업 발돋움강수일 한국선박관리산업협회 회장 인터뷰
구태의연한 선원법개정으로 해상직선원들의 최저임금제 적용논란 종지부 찍어야 할때
KP&I, 3년내 보험료 1억4천만달러 세계10위,전략물자수송 진흥공사 보증선박 KSA통합 조건
취업에 강한 ‘목포해양대’에 가다,해양분야의 선구자의 길 나선 국립 목포해양대학교
  [사설칼럼] 김영무상근부회..
  [사설칼럼] 해운조합 ‘조..
  [기사제보] 부산항 미세먼..
  [기자수첩] 김석구 상근부..
  [사설칼럼] 해양부 제1차 ..
  [기사제보] 아이의 행동에 ..
  [동정]KMI 해양수산전국포..
  [동정]선박평형수처리장치..
  [동정]해양환경공단, 31개..
  [동정]김영춘 해수부 장관..
  [동정] KOEM 해양사업, 미..
  [동정]해양환경공단, 201..
주소 : (04550) 서울시 중구 을지로14길 8(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