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12월 17일 월요일 기사검색  
  IPA, 수협은행..
  여객선 안전 지..
  부산항만공사, ..
  퀴네앤드나겔- ..
  DHL 코리아, 탄..
  DHL 코리아, 5..
  CJ대한통운, 올..
  CJ대한통운, 노..
  손금주 의원, ..
  위동항운, 신조..
  선박안전기술공..
  해양교통안전 ..
  부산해양수산청..
  해양르네상스 ..
  해양수산연수원..
  김준석부산지방..
  차민식여수광양..
  최 준 욱 해양..
  조봉기선협상무..
  로지스틱스
  해양플랜트의 ..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KMI, 중국 해운·항만·물류 CEO 포럼 성황리 개최
2018년 제1차『KMI 중국 해운·항만·물류 CEO 포럼(선전)』개최
중국(남중국·홍콩) 진출 기업을 위한 물류환경 개선 방안

한국해양수산개발원(KMI, 원장 양창호)은 2018년 4월 25일(수) 중국 광동성(广东省) 선전시(深圳市)에 소재한 랭함호텔 4층에서 인천항만공사와 공동으로 『KMI 중국 해운항만물류 CEO 포럼(선전)』을 개최했다.

이번 포럼은 '중국(남중국·홍콩) 진출 기업을 위한 물류환경 개선 방안'이란 주제로 중국 광동성지역, 특히 선전과 홍콩에 진출한 우리나라 기업 및 공공기관 현지 대표들과 중국 물류산업 진출 관련 애로사항 및 개선 방안을 모색하는 자리로 마련되었다.

이번 포럼에는 선전과 홍콩 소재 우리나라 기업 및 공공기관, 단체 대표 약 40명이 참석했으며, 정명생 KIM 부원장의 개회말씀을 시작으로 하여 3인의 주제발표가 진행되었다. 첫 번째 발표자인 김세원 KMI 중국연구센터 전문연구원은 '중국의 물류정책 및 중국 진출 우리나라 기업의 물류애로'란 주제를 통해 중국 물류산업의 발전 방향과 정책, 광동성 진출 우리나라 기업의 물류애로 및 시사점을 발표하였다. 발표에 따르면, 광동성 소재 우리나라 화주기업(제조·무역기업)들은 '높은 물류비용 및 물류비용의 지속적인 상승', '복잡하고 까다로운 통관, 검사검역 절차' 등을 물류관련 주요 애로요인으로 지목했다. KMI는 이번 포럼을 위해 지난 2월 말부터 광동성과 홍콩에 진출한 우리나라 선사·물류기업 및 화주기업들을 대상으로 설문조사와 간담회를 통해 물류관련 애로요인을 청취하였고, 분석을 통해 그 결과를 공유하였다. 향후 KMI는 중국 주요 지역별로 현지 우리나라 기업들의 물류애로 조사를 진행하여, 우리나라 물류기업들의 경쟁력 강화 연구 및 정부 지원 방안을 모색한다는 계획이다.

‘중국 비관세 장벽 대응 : 인허가 및 상품검사'를 발표한 김지영 한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KTR) 상하이지원장은 우리나라 기업들이 많은 애로를 느끼고 있는 중국 상품검사 및 인허가 관련 주요 트렌드와 정책을 소개하였고, 사례 분석을 통한 대응 전략을 제시하였다. 특히 김지영 지원장은 향후 중국에서 '꽌시'에 의존한 우회적인 상품등록 및 인허가 획득은 향후 큰 부작용을 불러올 수 있기 때문에 반드시 정식적인 절차를 거쳐야함을 강조했으며, 우리나라 기업들이 한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 등의 지원정책을 적극 활용할 것을 권장했다.

마지막 주제발표로 박진오 한국수출입은행 상하이사무소장은 '기업의 해외투자 관련 한국수출입은행 지원제도'란 주제로 한국수출입은행의 관련 자금대출, 금융보증, 비금융 자문서비스 등에 대해 소개했으며, 우리나라 선사들이 '해외사업 자금 대출' 제도를 통해 해외 운항선박 구매자금 대출 지원 등을 활용하길 바란다고 밝혔다. 주제발표 후 참석자들은 종합토론을 진행했으며, 정준규 KOTRA 선전무역관장이 KOTRA를 포함한 현지 공공기관에서 현지 특성에 맞는 맞춤형 기업지원 서비스 개발에 노력하겠다고 밝히며 포럼의 끝을 맺었다.

KMI는 지난 2010년부터 중국 대표처(중국연구센터)가 소재한 상하이에서 정기적으로 『KMI 상하이 CEO 물류포럼』을 개최하여 상하이지역 우리나라 기업, 정부 및 공공기관 대표자들에게 중국 해운·항만·물류 관련 주요 현안 및 정책을 전파해왔으며, 상호 네트워크 구축에 기여해 왔다. 올해부터 KMI는 기존 『KMI 상하이 CEO 물류포럼』을 『KMI 중국 해운·항만·물류 CEO 포럼』이란 이름으로 상하이를 포함한 중국 주요 도시로 확대 개최한다는 계획이며, 이번에 선전이 그 첫 번째 대상 지역이었다.
관리자
2018-04-26 20:46:45
구태의연한 선원법개정으로 해상직선원들의 최저임금제 적용논란 종지부를 찢어야 할때
KP&I, 3년내 보험료 1억4천만달러 세계10위,전략물자수송 진흥공사 보증선박 KSA통합 조건
취업에 강한 ‘목포해양대’에 가다,해양분야의 선구자의 길 나선 국립 목포해양대학교
한중항로 카페리선박 국내조선소와 중국조선소 건조 승선체험
지방해운대리점업계 과당경쟁 덤핑요율등 시장질서 난립
  [사설칼럼] 국제해양 전문 ..
  [기자수첩] 삼중고로 고사..
  [기사제보] 부산항을사랑하..
  [사설칼럼] 임병규이사장에..
  [사설칼럼] 동서양 대량화..
  [사설칼럼] 국정감사때 단..
  [동정]김영춘 해수부 장관..
  [동정]김양수 해수부 차관..
  [동정]KMI,「2018 국제물..
  [동정]한국해양대 최석윤 ..
  [동정]제5회 대한민국 청..
  [동정]KIMST‘알리미’를 ..
주소 : (100-193) 서울시 중구 을지로3가 315-4 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3472-0676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