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2월 10일 화요일 기사검색  
  부산해수청, 전..
  여수광양항만공..
  미국 LA에서 대..
  케이엘넷, 제10..
  김수민 의원, ..
  CJ대한통운이 ..
  수산물 수출증..
  정지궤도 미세..
  빅데이터로 어..
  KIMST 2019 R&a..
  한국선급,‘중..
  제24대 선급회..
  광양항운노조에..
  부산항만공사, ..
  한국해양대학교..
  주강현해양박물..
  장영태KMI원장
  김진하 현대상..
  『바다는 비에 ..
  고병욱,지식사..
  세월호 해난참..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KOMEA, 러시안드림의 교두보 확보!
한국조선해양기자재공업협동조합(KOMEA, 이사장 강호일)이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에서 Kotra 상트페테르부르크 무역관과 한국해양대학교링크플러스사업단과 함께 ‘2019 러시아 조선해양기자재 글로벌 비즈니스 상담회’ (2019 Global Marine Business Plaza in Russia)를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종료하였다.)

본 상담회는 KOMEA의 국내 조선해양기자재 수출확대 방안의 일환으로 국내기업의 브랜드 제고를 위한 러시아 네트워크 구축에 중점을 두었다. 이에 아직은 다소 생소한 러시아 시장의 문을 두드리며 현지 바이어들의 수요를 정확하게 파악하고 정보를 교환하는 등 뜻깊은 자리가 되었다.

행사 첫날에는 러시아 USC(러시아 국영조선공사)를 중심으로 현지 바이어들과 한-러 조선해양기자재 시장을 파악하는 세미나를 가지고, 이 자리에서 국내기업들은 한국대표 브랜드로 기업 및 제품에 대해 프리젠테이션하고 네트워킹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어 1:1 수출 상담회에는 VINEATA, MT-Group 등을 포함한 현지 주요 바이어 30여개사와 모던인테크, 미래인더스트리, 에스엔시스, 이멕, ㈜대천 등 국내 조선해양기자재기업 12개사가 참가하여 상담이 활발하게 이루어졌으며, 총 84건, USD 32,252,000 상담액의 성과를 달성하였다. 현장에서는 조선소와 직거래 계약을 약속한 기업도 있었으며, 어느 상담회보다 바이어들의 적극적이고 우호적인 반응으로 추후 큰 성과가 기대된다.

행사 일정기간에는 러시아⦁CIS의 최대규모 조선해양 전시회인 ‘NEVA 전시회’를 참관하고, 현지 조선기자재공급 업체인 VIENTA를 방문하여 러시아 현지화를 위한 현지기업의 제조 설비에 관한 심층적인 미팅 시간을 가졌다.

본 행사를 준비한 KOMEA 김성준 총괄이사는 ”현재 러시아 정부주도로 선박기자재 수입대체화 정책을 구사하고 있어 이번 상담회의 성과에 대해 다소 우려했던 반면, 현장에서는 러시아 바이어들의 폭발적인 관심과 진성 바이어들의 참가로 그 우려가 완전히 사라졌다“며 ”오히려 수입품을 필요로하는 바이어들에 솔루션이 제시되고, 활발한 상담회장으로 인상이 깊으며 이후 지속적인 교류를 통한 성공적인 성과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이번 러시안드림을 향한 한국기업들의 도전이 시작되었다. 국내 조선해양기자재 업체들은 이번 상담회를 시발점으로 네트워크 구축 및 지속적인 교류를 통한 러시아 시장 확대를 기대하며, KOMEA 역시 양국의 조선해양기자재산업 발전을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며 굳은 의지를 보였다,

관리자
2019-09-20 16:49:48
김준석 해운물류국장 기자간담회개최,흥아해운 장금상선 통합법인 운영자금 정상적 대출
(이연승 한국해양교통안전공단 출범 초대이사장 특별인터뷰)‘길은 길 아닌 곳을 지나간 사람들로 인해 만들어진다’좌우명
(충남 보령항 정계지 미확보 예선추가 등록 행정심판)
남기찬 사장, 28일 취임 1주년...성과와 과제‘사람이 행복한 상생의 부산항’구현에 매진
고부가가치 항만으로 새로운 일자리 창출/부산항만산업총연합회 처녀 출범식 개최
  [기사제보] 선원복지고용센..
  [사설칼럼] 제30대 전국선..
  [기사제보] 계약직 선원에..
  [사설칼럼] 滿身瘡痍(만신..
  [기사제보] “선원들이 무..
  [사설칼럼] 선원복지센터 ..
  [동정]외상질병 파상풍 무..
  [동정]한국해양교통안전공..
  [동정]인천대에 창업지원..
  [동정]초록우산어린이재단..
  [동정]KIOST, ‘독도바다,..
  [동정]고려대학교 최고위 ..
주소 : (04550) 서울시 중구 을지로14길 8(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