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09월 23일 월요일 기사검색  
  BPA, 연변대와 ..
  한국해운연합에..
  현대상선, 해외..
  해양수산부는 ..
  ‘광양항 배후..
  UPA, 울산항 유..
  미국, 우리나라..
  해양수산인재개..
  2020년 친환경 ..
  불법 인터넷 경..
  태국, 김, 어묵..
  KOMEA, 러시안..
  제19회 국제 연..
  KSA, 한반도 평..
  KSA, 「2019 연..
  홍종욱인천청장
  엄기두수산정책..
  박경철부산청장
  고병욱,지식사..
  세월호 해난참..
  주성호 전차관..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일반정보
주간 해운산업신문 구독료 (지로/은행결제)
   1년 : 100,000원  6개월 : 50,000원
인터넷 전자신문 : 유료
1년간 10만원 2년간 15만원
3년간 20만원
기타 문의사항
   전화번호 : 02) 3472-0676, 2272-0544 (본사 광고국 담당자와 상담)
무통장입금 : 해운산업신문
우리은행 (011-082387-13-501)
신한은행 (110-136-496503)
통장입급 완료후 본지에 연락하면 정식유료회원으로 등록됩니다.
담당자와 상의 자동이체는 무통장이체등 결제가능합니다
(충남 보령항 정계지 미확보 예선추가 등록 행정심판)
남기찬 사장, 28일 취임 1주년...성과와 과제‘사람이 행복한 상생의 부산항’구현에 매진
고부가가치 항만으로 새로운 일자리 창출/부산항만산업총연합회 처녀 출범식 개최
(제24회 바다의 날 기획특집)연태훼리 ‘푸른돌고래’호 승선취재
박영안KP&I회장, “세계적인 클럽으로 성장 시킬 터”해운기자단과 간담회
  [기자수첩] 문성혁장관기자..
  [기자수첩] 김정수사장 퇴..
  [기사제보] 골든레이호 23..
  [기사제보] 생활물류서비스..
  [기자수첩] 평생 ‘꽃길만 ..
  [기사제보] 복지포인트는 ..
  [동정]해양환경공단, 선박..
  [동정]전해노련, 2019년도..
  [동정]해양환경공단, 청렴..
  [동정]해양 미세플라스틱 ..
  [동정]혜택에 관한 심포지..
  [동정]‘해양교육·해양문..
:: 대한민국 대표 신문 :: 해운산업신문
주소 : (100-193) 서울시 중구 을지로3가 315-4 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3472-0676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